‘파주개성인삼축제’ 경기관광특화축제’ 선정…최종환 시장 “만족도 높은 축제 만들 것”
상태바
‘파주개성인삼축제’ 경기관광특화축제’ 선정…최종환 시장 “만족도 높은 축제 만들 것”
  • 파주=박남주 기자
  • 승인 2019.07.09 18:2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파주시의 대표적 경제축제인 ‘파주개성인삼축제’가 파주장단콩축제에 이어 ‘2019 경기관광특화축제’에 선정돼 관심을 모으고 있다.

파주개성인삼축제가 경기관광특화축제로 선정됐다. 이번 선정을 통해 사업비 3300만 원을 추가 확보했다. 2019.07.09 /파주시 제공

경기관광특화축제는 경기도 내 지역축제 중 독창적인 축제를 발굴·지원해 축제의 다양한 콘텐츠 발굴과 축제 활성화를 도모키 위해 만들어졌으며, 기획·콘텐츠, 운영, 발전역량, 효과 등을 평가해 선정한다. 

경기관광특화축제는 경기도 내 11개의 축제가 선정됐으며, 파주개성인삼축제는 이번 선정을 통해 사업비 3300만 원을 추가 확보했다.

올들어 15회째인 파주개성인삼축제는 오는 10월 19일부터 20일까지 임진각광장 및 평화누리공원 일대에서 개최된다. 

이번 행사는 ▲즐거운 삼 ▲맛있는 삼 ▲함께 인삼 ▲통일 인삼 등의 테마로 구성돼 방문객들의 오감을 만족시키고, 사회봉사단체가 직접 참여하는 시민 중심의 착한 축제로 개최될 방침이다. 

또한 지속적인 만족도 평가를 통해 축제 운영 및 서비스 체계 개선, 안전·위생관리로 믿고 즐길 수 있는 축제를 개최할 예정이다.

최종환 시장은 “매년 발전하는 축제가 될 수 있도록 볼거리, 즐길거리와 관람객의 편의시설을 보완해 만족도 높은 축제가 될 수 있도록 하겠다”고 말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
  • 불통 수원시, 이번엔 소방법 위반 논란
  • 성남시 ‘미니 태양광 설치’ 최대 70% 지원
  • 여주 ‘미래 경쟁력 끌어내는 걷고 싶은 도시로 간다’
  • 포천 지역 골프장, 그린피 할인 통해 지역과 상생 실천
  • ‘동탄~청주국제공항(수도권 내륙선)’ 철도망 탄력
  • 화성시 ‘민‧군통합공항 화성시 이전’ 여론조사 70% 확고한 반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