인천 중구, 전통시장 상점가 활성화에 국비 10억 원 확보
상태바
인천 중구, 전통시장 상점가 활성화에 국비 10억 원 확보
  • 중구=박승욱 기자
  • 승인 2019.05.16 13:57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인천 중구는 지난 14일 전통시장 및 상점가 활성화를 위한 공모사업에서 국비 10억 원을 확보해 귀추가 주목된다.

중구청 전경. 중앙신문 자료사진

구는 기존 청년몰의 지속적인 활성화를 위한 지원 사업비로 국비 7억 9000만 원을 확보했으며, 이외에도 신포국제시장의 노후전선 정비를 위한 사업비 4000만 원, 개항누리길 상점가 기반조성사업비 1억 5000만 원, 신흥시장과 신포상가연합회 특성화 첫걸음 컨설팅 사업비 3000만 원 등 국비로만 총 10억 원을 확보했다.

구는 그 동안 전통시장 및 상점가 활성화를 위한 각종 사업을 추진해 왔으며 특히, 지난해 개항누리길 상점가 일대에 인천에서는 두번째로 청년몰을 조성함으로써 침체된 상권에 활력을 불어넣고 있다는 평가를 받고 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
  • 인천 서구에 ‘걷기 좋은 길’ 첫 조성
  • 파주시, 서울시 광역버스 9709번 폐선 ‘시민 불편’ 최소화
  • [단독]연천, 도 넘는 마을 이장 횡포…업체 전전긍긍 속앓이
  • 기쁜 소식 만든 평택시의회에 박수를
  • 민주당, ‘무료 공공 Wi-Fi’ 전국 확대
  • 한국당 임상수 단장 '파주시乙’ 21대 총선 출마 선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