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뉴스 문화 오늘 여기 어때
[오늘 여기 어때]포천아트밸리 ‘한국관광 100선’ 선정
  • 포천=김성운 기자
  • 승인 2019.01.03 15:58
  • 댓글 0
포천아트밸리. /포천시 제공

포천시는 3일 시 관내 대표적 관광지인 포천아트밸리가 ‘한국관광 100선’에 선정됐다고 밝혔다. 이번에 한국관광 100선에 선정된 포천아트밸리’는 시가 지난 2004년부터 신북면 기지리 일대 9만9000㎡ 규모의 폐 채석장을 문화·예술공간으로 탈바꿈시킨 곳으로서 2009년 10월에 문을 연 곳이다.

포천아트밸리는 병풍처럼 둘러싸인 절벽과 채석과정에서 만들어진 천혜의 경관을 자랑하는 ‘천주호’를 비롯해, 주말 야간에는 45m 수직 절벽을 배경으로 한 미디어파사드 공연 등을 통해 관광객들에게 다양한 볼거리를 제공하고 있어 수도권 일워에서 많은 관광객들이 주말을 이용해 찾는 곳이다.

포천아트밸리. /포천시 제공

이에 시 관계자는 ▲시티투어 상품개발 ▲관광박람회 참가 ▲해외 인플루언서 SNS마케팅 ▲여행업계 관계자 팸투어 등 포천 관광 인지도 제고를 위해 다양한 홍보마케팅을 추진해 왔다. 또한 “포천아트밸리는 명실상부 대한민국 대표 관광지로서 향후 포천관광의 중심이 되어 관광객 유치ㄹ르 비롯해, 최고의 관광지로 확실한 자리메김을 할 것으로 기대한다”고 시 관계자는 말했다.

한편 ‘한국관광 100선’은 문화체육관광부와 한국관광공사가 지난 2013년부터 2년에 한번씩 지자체 추천과 빅데이터 분석 등을 통해 예비후보를 선정하며, 현장 평가와 선정위원회 심의를 거쳐 결정되며, 이렇게 결정된 관광지는 관광정보제공 누리집인 대한민국 구석구석(korean.visitkorea.or.kr)에 소개되며, 국내·외 홍보책자를 통해 홍보를 하게 된다.

포천=김성운 기자  sw3663@hanmail.net

<저작권자 © 중앙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포천=김성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