시흥 월곶동 건물외벽 3층 간판에 앉아있던 치매환자...20분 만에 무사히 구조
상태바
시흥 월곶동 건물외벽 3층 간판에 앉아있던 치매환자...20분 만에 무사히 구조
  • 김상현 기자  sanghyeon6124@naver.com
  • 승인 2024.02.24 18:55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시흥의 한 상가건물 3층 외벽 간판 위에 앉아있던 90대 치매노인이 무사히 구조됐다. 사진은 구조 장면. (사진제공=경기도소방재난본부)
시흥의 한 상가건물 3층 외벽 간판 위에 앉아있던 90대 치매노인이 무사히 구조됐다. 사진은 구조 장면. (사진제공=경기도소방재난본부)

| 중앙신문=김상현 기자 | 시흥의 한 상가건물 3층 외벽 간판 위에 앉아있던 90대 치매노인이 무사히 구조됐다.

24일 경기도소방재난본부에 따르면, 이날 오후 120분께 시흥시 월곶동의 한 상가건물 3층 요양원 창문 밖 간판 위에 있던 치매환자 90대 여성 A씨가 신고를 받고 출동한 소방당국에 의해 약 20분 만에 구조됐다.

A씨는 3층 요양원 창문으로 빠져나와 건물 외벽에 설치된 간판 위에 앉아 있었던 것으로 알려졌다. 당시 요양원 관계자 2명이 창문 밖의 A씨를 붙잡고 있었다.

소방당국은 만약의 사태에 대비해 지상에 안전 매트리스를 설치하고, 옥상 외벽을 통해 내려가 요양원 직원들이 붙들고 있던 A씨를 구조했다. 신고 약 20여분 만이다.

소방당국은 "A씨는 무사히 구조됐다""치매를 앓고 있어 이 같은 일이 벌어진 것으로 판단된다"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
  • [단독] 3년차 의정부시청 여성 공무원 숨진 채 발견
  • 박정 후보 유세장에 배우 유동근氏 지원...‘몰빵’으로 꼭 3선에 당선시켜 달라 ‘간청’
  • 감사원 감사 유보, 3년 만에 김포한강시네폴리스 산단 공급
  • 1호선 의왕~당정역 선로에 80대 남성 무단진입…숨져
  • [오늘의 날씨] 경기·인천(25일, 월)...흐리다가 오후부터 '비'
  • [오늘의 날씨] 경기·인천(22일, 금)...오후부터 곳곳에 '비' 소식, 강풍 유의