파주시 ‘파산서원’ 조성 양상 확인…창건부터 한국전으로 소실 때까지 과정
상태바
파주시 ‘파산서원’ 조성 양상 확인…창건부터 한국전으로 소실 때까지 과정
  • 박남주 기자  oco22@hanmail.net
  • 승인 2023.07.27 12:06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조선시대 유학자 배출해 신위 봉안한 곳
1871년 흥선대원군 서원철폐령에도 보전
市, 원형고증 학술연구로 역사 실체 연구

조선 중·후기 건축 시기 및 유물 등 수습
‘파산서원 조성 양상’ 파악하는 ‘성과 거둬’
8월 역사·건축·고고학적 의의 시민에 공유
김경일 시장 “체계적인 복원 정비에 최선”
파주시가 경기도문화재 자료인 파산서원 학술발굴조사에서 창건부터 한국전쟁으로 소실될 때까지의 흥성했던 파산서원의 조성 양상을 확인, 건축 시기 및 생활상을 보여준 다량의 유물을 수습했다. 사진은 파산서원 발굴 조사 현황도. (사진제공=파주시청)
파주시가 경기도문화재 자료인 파산서원 학술발굴조사에서 창건부터 한국전쟁으로 소실될 때까지의 흥성했던 파산서원의 조성 양상을 확인, 건축 시기 및 생활상을 보여준 다량의 유물을 수습했다. 사진은 파산서원 발굴 조사 현황도. (사진제공=파주시청)

| 중앙신문=박남주 기자 | 파주시가 경기도문화재 자료인 파산서원 학술발굴조사에서 창건(創建)부터 한국전쟁으로 소실(消失)될 때까지의 흥성했던 파산서원의 조성 양상을 확인했다.

27일 시에 따르면 선조원년(1568년) 율곡 이이의 발의로 창건된 파산서원은 기호학파의 거두 우계 성혼을 배출했으며, 청송 성수침과 절효 성수종, 휴암 백인걸 등 조선시대의 대표적인 유학자들을 배출해 신위를 봉안한 곳이다. 1650년 사액(임금에게 편액·서적·토지·노비 등을 하사받아 권위를 인정받은 서원)을 받고, 1871년 흥선대원군의 서원철폐령에도 보전된 전국의 47개 서원 중 하나다.

시는 파산서원 복원 정비의 기초자료를 확보키 위해 지난 2019년 ‘종합정비 기본계획’을 수립, 단계적으로 ‘문화재 발굴조사’와 ‘원형고증 학술연구’ 등을 통해 역사적 실체를 밝혀나가고 있다.

앞서 2015년 지표조사에서 확인된 ‘파산서원 부속 건물지’를 중심으로, 4차례에 걸친 시·발굴조사 결과 전사청지, 사당 경계를 두른 석축 기단, 정문인 삼문 계단, 유생들이 머무르던 동재, 서원 관리인이 거처하던 고직사 및 계단 등의 범위와 경계를 확인했다. 또 조선 중기부터 후기에 이르는 기와와 자기 등 파산서원의 건축 시기 및 생활상을 보여주는 다량의 유물을 수습했다.

특히 이번 발굴조사를 통해 파산서원이 무정산과 평행한 병렬구조로 조성된 것이 밝혀져 일반적인 서원, 또는 향교의 배치완 다른 특별한 사례인 것으로 확인됐다. 제향 공간과 강학 공간, 지원 공간 등 파산서원 창건 이후 한국전쟁으로 소실되기 이전까지 400여 년의 역사를 가진 파산서원의 조성 양상을 파악하는 성과를 거둔 것이다.

한편 시는 오는 8월 발굴조사 결과 및 파산서원의 역사적 자료를 바탕으로 학술대회를 개최해 파산서원의 역사적·건축적·고고학적 의의를 시민들과 공유할 예정이다.

김경일 시장은 “파산서원은 한국 성리학의 원류인 우계 성혼을 모신 서원이자, 서원철폐령에도 보전돼 명맥을 이어온 파주의 대표 서원”이라고 말했다. 그러면서 “향후 확대 발굴 조사를 실시해 전체적인 서원 규모를 확인하고, 체계적인 복원정비가 이뤄질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하겠다”고 덧붙였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
  • 김포 걸포4지구 '복합쇼핑시설' 유치 물 건너가나
  • '호우 속 동두천 양키시장' 우산 쓴 시민
  • 김포한강2공공주택 공급사업 속도 ‘기대’
  • [내일 날씨] 경기·인천(21일, 일)...천둥·번개 동반, 곳에 따라 강하고 많은 '비'
  • [오늘 날씨] 경기·인천(10일, 수)...매우 강한 장맛비 ‘최대 150㎜’
  • [내일 날씨] 경기·인천(15일, 월)...낮부터 돌풍 동반 '소나기' 당분간 무더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