인천시, 한류행사·축제 등 ‘관광객 유치’로...‘내수활성화 대책’ 마련
상태바
인천시, 한류행사·축제 등 ‘관광객 유치’로...‘내수활성화 대책’ 마련
  • 남용우 선임기자  nyw18@naver.com
  • 승인 2023.05.03 17:34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내수 붐업 패키지 등 7개 분야
온라인 인천e몰 기획전 등 개최
인천시가 소상공인들의 경제 회복을 돕기 위해 2020년 4월 이후 인천시 정책자금 대출을 대상으로 원금상환을 유예하는 연착륙 사업을 이달 중 본격 실시한다. 사진은 인천시청 전경. (사진=중앙신문DB)
인천시가 국내외 경기둔화에 따른 관광산업과 지역상권 등의 어려움을 타개하고 민생경제에 온기를 불어 넣고자 내수활성화 대책에 총력을 기울인다. 사진은 인천시청 전경. (사진=중앙신문DB)

[중앙신문=남용우 선임기자] 인천시가 국내외 경기둔화에 따른 관광산업과 지역상권 등의 어려움을 타개하고 민생경제에 온기를 불어 넣고자 내수활성화 대책에 총력을 기울인다고 밝혔다.

3일 인천시에 따르면, 시는 지난 3월 29일 대통령 주재로 열린 비상경제민생회의에서 발표한 정부의 내수활성화 대책에 맞춰, 지난 4월 지역 경제 활성화 대책을 수립한 바 있다. 이와 연계해 시는 ▲내수 붐업 패키지 마련 ▲지역소비 기반 강화 ▲외국인 방한 관광 활성화 ▲지역·소상공인 상생 ▲물가 안정 관리 등 7개 분야의 내수활성화 대책을 마련해 시행한다.

우선 시는 한류행사, 대형축제 및 이벤트에 관광객을 유치해 내수활성화에 집중할 방침이다.

우선 ▲5월에는 송도 센트럴파크 UN광장에서 드론, 불꽃, LED, 공연 등을 활용한 멀티 미디어쇼 ‘all nights INCHEON 멀티미디어 드론쇼&음악공연’을 시작으로 ▲6월에는 문화체육관광부 ‘여행가는 달 캠페인’ 사업에 발맞춰 ‘인천 투어패스’와 ‘인천 시티투어’ 할인행사를 진행한다. 이어 ▲8월에는 K-ROCK의 원조, 대한민국 대표 아웃도어 음악축제인 ‘인천펜타포트락페스티벌’이 ▲9월에는 ‘인천상륙작전 기념행사’를 프랑스 노르망디상륙작전에 버금가는 국제행사로 확대할 계획이다. 또 ▲10월 ‘all nights INCEHON 페스티벌’ ▲11월 ‘동인천 낭만축제’ 등 상반된 매력이 공존하는 인천만의 대규모 축제를 개최해 인천을 찾는 관광객 맞이에 본격 돌입한다.

또 가계 부담을 덜고 지역소비를 촉진하기 위한 이벤트도 마련했다.

가정의 달인 5월 중소벤처기업부가 주관하는 ‘대한민국 동행축제’에 참여해 온라인 인천e몰 기획전을 열고, 동인천역 북광장 일원에서 개최되는 ‘화도진축제’와 연계해 인근 전통시장 소비도 촉진한다. 특히, 5월 한달 동안 인천사랑상품권의 구매 한도와 캐시백 비율을 한시적으로 높여 시민들의 가계 부담도 덜어줄 계획이다.

남용우 선임기자
남용우 선임기자 다른기사 보기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
  • [화요기획] 제3연륙교 내년 개통, 영종 관광 활성화 ‘호재’ 되나
  • [단독] 여주에 여섯 번째 ‘스타벅스’ 매장 문 연다...이르면 4월 DT점 오픈
  • 전국예능인노동조합연맹 '김포시민 초청 5호선 희망 드림' 무료 콘서트 개최
  • 동두천 장림마을 '650년 수령 느티나무' 상고대 활짝
  • 인천 부평구 산곡 6구역 재개발 사업 ‘내부 갈등 증폭’
  • [오늘의 날씨] 경기·인천(5일, 월)...새벽부터 '비' 또는 '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