부평 ‘인천탁주’ 찾아가는 양조장 사업 선정...​​​​​​​4800만원 지원, 관광·체험공간으로 확대
상태바
부평 ‘인천탁주’ 찾아가는 양조장 사업 선정...​​​​​​​4800만원 지원, 관광·체험공간으로 확대
  • 이복수 기자  bslee9266@hanmail.net
  • 승인 2023.04.17 15:48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 중앙신문=이복수 기자 | ​

인천 부평구가 17일 농림축산식품부의 2023년도 ‘찾아가는 양조장’ 사업에 인천탁주제조 제1공장이 선정됐다. (사진제공=부평구청)
농림축산식품부의 2023년도 ‘찾아가는 양조장’ 사업에 부평구 소재 인천탁주제조 제1공장이 선정됐다. 사진은 인천탁주제조 제1공장 전경. (사진제공=부평구청)

농림축산식품부의 2023년도 찾아가는 양조장사업에 부평구의 인천탁주제조 제1공장이 선정됐다.

17일 인천 부평구에 따르면 이번 찾아가는 양조장사업은 지역의 우수 양조장을 선정해 전통주 시음 및 만들기 체험뿐만 아니라 지역관광, 문화공간으로의 고도화를 통해 지역경제 활성화를 도모하는 사업이다.

올해는 전국 지자체에서 추천한 25개 양조장을 대상으로 전문가 평가를 거쳐 인천탁주를 포함해 전국 5곳의 양조장이 선정됐다.

인천탁주는 이번 공모사업에 선정돼 4800만원을 지원받아 막걸리빚 기 체험 확대 운영 다양한 관광 체험 사업을 추진할 예정으로, 구에서는 인천탁주가 지역 대표 전통주로 공고히 자리매김할 수 있도록 다방면에서 지원한다는 방침이다.

지난 1938년부터 3대째 이어져 온 인천탁주제조 제1공장은 HACCP 인증을 받은 위생적인 공장형 막걸리 제조장으로 2023년 대한민국주류대상 생막걸리 부문 대상을 수상했다.

구 관계자는 이번 사업 선정을 통해 2년간 맞춤형 전문 컨설팅으로 인천탁주가 관광·체험까지 연계된 복합공간으로 발전하는 기회로 만들겠다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
  • '준비된 도시'라던 김포시, 국제스케이트장 유치 '행감서 뭇매'
  • 여주 황학산수목원 방문객으로 '북적'
  • ‘시간은 가는데“…김포고촌지구복합사업 '사업 답보'
  • 고양시, 경제자유구역 지정 기대감 확산...올해 15개 기업, 2682억 투자의향 밝혀
  • 김보라 안성시장, 공도-미양 간 도로 준공 소식 알려
  • [오늘 날씨] 경기·인천(15일, 토)...늦은 오후까지 비 소식