수원시, 오는 5월 일월·영흥수목원 개원...해설 프로그램 등 준비
상태바
수원시, 오는 5월 일월·영흥수목원 개원...해설 프로그램 등 준비
  • 권영복 기자  bog0170@naver.com
  • 승인 2023.02.15 18:5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수원시에 ‘고품격 도심형 생태수목원’ 두 곳이 문을 연다. 시는 5월 일월수목원과 영흥수목원을 개원한다. 사진은 영흥수목원. (사진제공=수원시청)
수원시에 ‘고품격 도심형 생태수목원’ 두 곳이 문을 연다. 시는 5월 일월수목원과 영흥수목원을 개원한다. 사진은 영흥수목원. (사진제공=수원시청)

| 중앙신문=권영복 기자 | 수원시에 고품격 도심형 생태수목원인 일월수목원과 영흥수목원이 오는 5월 개원된다.

15일 시에 따르면 일월수목원은 서수원권인 장안구 천천동 일월공원 내에 101500규모로 조성됐다. 2015년 기본계획을 수립한 지 7년 만인 지난해 12월 준공된 일월수목원은 지중해 식물을 볼 수 있는 전시온실, 수생식물을 도입한 습지원, 사계절 꽃을 볼 수 있는 장식정원 등 8개의 주제정원으로 조성됐다.

체계적인 식물 수집·연구, 생태 보전, 생태 교육 등 공익적인 역할을 하는 수원시의 생태랜드마크 수목원이다.

일월수목원은 시민과 함께 조성한 시민 참여형 수목원이다. 20193수원시민, 수목원을 만들다를 주제로 참시민토론회를 열어 시민들 의견을 들었고, 같은 해 수원수목원이 들어설 일월공원 안에 소통박스를 운영해 시민 의견 1000여건을 수렴했다. 시민 의견은 설계에 반영했다.

영흥수목원은 동수원권인 영통구 원천동 일원에 146000규모로 조성했다. 논 경작지, 둠벙·산림 등 기존 산지 지형과 자연생태 환경을 최대한 보존하고 정원형 수목원으로 조성했다수국원·그라스원·암석원·단풍나무원··습지초화원 등 주제 정원이 있다. 1000여 종의 나무·꽃 등이 식재돼 계절마다 변화된 숲의 모습을 감상할 수 있다.

수원시 관계자는 시민 의견을 반영해 일월·영흥수목원을 운영하겠다현재 수목원 시민서포터즈를 양성하고 있고, 자원봉사자를 활용한 해설프로그램, 주제정원 관리를 준비하고 있다고 말했다.

자세한 내용은 수원수목원 웹페이지에서 일월·영흥수목원에 대한 소개를 볼 수 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
  • 양평 대표축제 '제14회 양평 용문산 산나물축제' 개막
  • 김포시청 공직자 또 숨져
  • 오산서 택시와 SUV차량 충돌사고...운전자·승객 2명 숨지고 1명 부상
  • [오늘 날씨] 경기·인천(24일, 수)...돌풍·천둥·번개 동반 비, 최대 30㎜
  • [오늘 날씨] 경기·인천(11일, 토)...일부지역 오전부터 ‘비’
  • [오늘 날씨] 경기·인천(5일, 일)...천둥·번개 동반한 강한 비 ‘최대 100㎜ 이상’