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G 브리핑] 26일, 경기 브리핑
상태바
[G 브리핑] 26일, 경기 브리핑
  • 김유정 기자  julia6122@naver.com
  • 승인 2022.12.26 15:26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오늘의 경기 브리핑. (CG=중앙신문)
오늘의 경기 브리핑. (CG=중앙신문)

| 중앙신문=김유정 기자 | 기회수도 실현 위한 역점분야 17개 과장급 직위 내부공모
○…
경기도가 기회수도 실현을 위해 조직개편으로 신설된 미래성장산업국, 기후환경에너지국, 사회적경제국 등 5대 기회패키지 사업을 이끌어갈 부서의 일부 직위를 내부 공모 절차를 통해 선발한다.

김동연 경기도지사는 지난 20기회경기 혁신포럼-경바시(경기도를 바꾸는 시간)’ 네 번째 특강에서 이런 계획을 밝힌 바 있다당시 김 지사는 “(조직개편을 통해 여러 부서를 신설하는데) 조직의 일부 과장과 팀장을 공모나 희망을 통해 받아볼까 생각한다의욕적으로 그 일을 해보고 싶은 사람, 경기도가 역점을 두고 하려는 일에 대해 평소 많이 생각하고 보람을 느낄 직원들을 많이 참여시키는 방안을 검토해보겠다고 말했다.

내부 공모 대상은 기회사다리·기회소득·기회안전망·기회발전소·기회터전으로 구성된 5대 기회패키지 사업을 추진하게 될 부서로 노후신도시정비과장 복지정책과장 콘텐츠산업과장 예술정책과장 고용평등과장 노동안전과장 반려동물과장 소통협치관 기후환경정책과장 정원사업과장 디지털혁신과장 벤처스타트업과장 반도체산업과장 바이오산업과장 사회혁신경제과장 청년기회과장 베이비부머기회과장 총 17개 과장급 직위다. 신청은 도 소속 4급 공무원 중 직렬과 무관하게 누구나 신청할 수 있다.

모집 일정은 26일부터 오는 27일까지로 선발심사위원회의 선발심사를 거쳐 최종 선발된다. 신설되는 8개 직위는 조직개편 조례규칙 시행일인 오는 30일에, 기존 9개 과장 직위는 2023110일 정기인사에 인사발령이 이뤄진다. 도는 공모직위에 최종 선발돼 해당직위에서 우수한 업무추진 성과를 보일 경우 승진 등의 인사에 반영할 방침이다.

‘2023년 군부대 주변지역 지원사업전년 대비 대폭 증액해 확대 추진
김포 등 접경지역 중심 도비 243000만원 등 총 486000만원 투입​​​​​​​
○…
경기도가 파주, 연천 등 접경지역에 486000만원을 투자해 마을회관 신축, 도로 개선 등 ‘2023년도 군부대 주변지역 지원사업을 추진한다. ‘군부대 주변지역 지원사업은 국가안보때문에 재산권 행사 제약 등의 손해를 입은 도민들의 편의 증진을 위한 사업으로 민군 상호협력 증진과 지역발전을 목표로 한다. 도는 2023년에 예산을 대폭 확대해 사업비 총 486000만원을 투입할 계획인데 201813억원, 2019년도 20억원, 2020~202232억원이었다.

도는 지난 10월 공모를 통해 김포·파주·양주·포천·동두천·연천 6개 시군 24개소, 지원예산 35억원을 1차 선정했다. 내년 상반기 추가 사업 공모를 통해 잔여 사업비 지원대상을 결정할 방침이다. 내년 지원 대상을 보면 김포에는 월곶면 군하리 마을회관 신축공사, 갈산리 도로 개선 등 6개 사업에 28500만원 파주에는 광탄면 용미4리 마을회관 리모델링, 법원읍 웅담리 배수로 정비 등 총 5개 사업에 16300만원 양주에는 신암골 군부대 주변 상수도 보급, 매곡리 생태연못 쉼터 조성 등 5개 사업에 37000여만원의 도비를 각각 투입한다.

포천에는 창수면 시도7호선 인도보수 및 가로등 설치, 회현면 국군포천병원 인근 보도설치 등 4개 사업에 64400여만원 동두천에는 걸산동 임도개선사업, 자유수호평화박물관 전시편의시설 개선사업에 15000만원 연천에는 진상리 등 군사시설물 철거, 태풍전망대 개선사업에 2억원의 도비가 들어간다특히 내년에는 군부대 주둔으로 인해 발생하는 소음 피해지역 주민들을 위해 마을회관 신축 및 보수를 실시하고, 소음 피해지역 실태조사 결과를 토대로 해당 주민을 위한 건강보건프로그램 등의 신규사업을 추진할 방침이다.

현재 도내에는 비무장지대(DMZ)600여 곳의 군부대가 있고, 경기북부 면적의 42.75%가 군사시설 보호구역으로 묶여 있다. 특히 군부대 주변지역 도민들은 부대 주둔이나 군사훈련으로 인한 소음·교통불편 등의 피해를 겪는 것은 물론, 지역발전 등에 제한을 받아야만 했다. 이에 도는 그간 국가안보라는 대의를 위해 특별한 희생을 감내해온 군부대 주변지역 도민들을 위해 2017경기도 주둔 군부대 및 접경지역 주민에 대한 지원과 협력에 관한 조례를 제정해 제도적 근거를 마련, 2018년부터 군부대 주변지역 지원사업을 시행해 오고 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
  • '준비된 도시'라던 김포시, 국제스케이트장 유치 '행감서 뭇매'
  • 여주 황학산수목원 방문객으로 '북적'
  • ‘시간은 가는데“…김포고촌지구복합사업 '사업 답보'
  • 고양시, 경제자유구역 지정 기대감 확산...올해 15개 기업, 2682억 투자의향 밝혀
  • 김보라 안성시장, 공도-미양 간 도로 준공 소식 알려
  • [오늘 날씨] 경기·인천(15일, 토)...늦은 오후까지 비 소식