인천 빌라서 일가족 4명 의식불명, 10대 형제 사망·40대 부모 뇌사
상태바
인천 빌라서 일가족 4명 의식불명, 10대 형제 사망·40대 부모 뇌사
  • 이복수 기자  bslee9266@hanmail.net
  • 승인 2022.11.28 19:46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부천시 중동에 위치한 부천국민체육센터 수영장 여성 탈의실에 60대 남성 A씨가 침입했다는 고소가 경찰서에 접수돼 수사 중이다. (사진=중앙신문DB)
인천 서구의 한 빌라에서 10대 고등학생 형제가 일산화탄소 중독으로 숨지고, 40대 부모가 중태에 빠지는 사고가 나 경찰이 수사 중이다. (사진=중앙신문DB)

인천 서구의 한 빌라에서 10대 고등학생 형제가 일산화탄소 중독으로 숨지고 40대 부모가 중태에 빠졌다.

28일 경찰에 따르면 지난 25일 오전 1140분께 인천 서구의 한 빌라 안방에서 일가족 4명이 의식을 잃은 채 발견됐다. 소방구급대가 현장에 도착했을 때 10대 남성 2명은 사망한 상태였고, 40대 부부는 의식불명 상태였다. 사망한 10대들은 형제지간이다. 부부는 병원으로 이송돼 치료 받고 있지만 현재 뇌사 상태다.

고등학생 형 A군이 현장실습에 결석하자 이를 이상히 여긴 교사가 가정방문했다가 112에 신고한 것으로 알려졌다. 일가족이 쓰러진 채 발견된 자택 내부에는 극단 선택에 쓰인 것으로 추정되는 가연성 물질이 나왔다. 또한 유서에는 부검과 장례식을 치르지 말고 화장해 바다에 뿌려 달라는 내용이 있는 것으로 전해졌다. 경찰은 이들에 대해 부검을 진행했고, 일산화탄소 중독이 사망원인이라는 결과를 국립과학수사연구원으로부터 통보받았다.

외력에 의한 질식사 등의 흔적은 없는 것으로 조사됐다.

경찰은 부부가 경제적 문제로 힘들어했는지 등을 파악하는 등 이들이 숨진 경위를 조사 중이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
  • 미국 인공위성 오늘 정오 한반도 추락 가능성 ‘경계경보’ 발령
  • 화성 봉담 아파트서 ‘불’...2명 부상, 늦은 밤 대피 소동
  • [오늘의 날씨] 경기·인천(15일, 일)…흐리고 최대 7㎝ 눈
  • [오늘의 날씨] 경기·인천(6일, 금)…절기상 ‘소한’ 늦은 오후부터 눈 또는 비
  • [오늘의 날씨] 경기·인천(14일, 토)…흐리고 눈 또는 비
  • [오늘의 날씨] 경기·인천(13일, 금)…흐리고 ‘겨울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