남양주, 좌회전하던 사설구급차가 도로 건너던 할머니 치어 '숨져'
상태바
남양주, 좌회전하던 사설구급차가 도로 건너던 할머니 치어 '숨져'
  • 이승렬 기자  seungmok0202@nwtn.co.kr
  • 승인 2022.11.21 20:22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인천의 오피스텔 지하로 9살 초등학생이 추락해 부상 당했다. (CG=중앙신문)
코로나19 환자 이송 업무를 담당하던 사설구급차가 좌회전을 하던 중 도로를 건너던 80대 할머니를 치어 숨지게 했다. (CG=중앙신문)

코로나19 환자 이송 업무를 담당하던 사설구급차가 좌회전을 하던 중 도로를 건너던 80대 할머니를 치어 숨지게 했다.

경찰과 소방당국에 따르면 21일 오전 1049분께 남양주시 와부읍 도곡리의 도로에서 50대 여성 A씨가 몰던 사설구급차가 좌회전하면서 도로를 건너던 80대 여성 B씨를 치었다. 이 사고로 B씨는 크게 다쳐 현장에서 사망했다.

사고 당시 사설구급차에 환자는 없었고, 운전자 A씨는 코로나19 환자 이송을 위해 이동하던 중이었던 것으로 파악됐다.

경찰은 A씨를 상대로 안전운전규칙 준수 여부 등을 조사하고 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
  • 미국 인공위성 오늘 정오 한반도 추락 가능성 ‘경계경보’ 발령
  • 화성 봉담 아파트서 ‘불’...2명 부상, 늦은 밤 대피 소동
  • [오늘의 날씨] 경기·인천(15일, 일)…흐리고 최대 7㎝ 눈
  • [오늘의 날씨] 경기·인천(6일, 금)…절기상 ‘소한’ 늦은 오후부터 눈 또는 비
  • [오늘의 날씨] 경기·인천(14일, 토)…흐리고 눈 또는 비
  • [오늘의 날씨] 경기·인천(13일, 금)…흐리고 ‘겨울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