1100억 투입, 타원형 모양...‘경기도서관’ 가설·토공사 시작
상태바
1100억 투입, 타원형 모양...‘경기도서관’ 가설·토공사 시작
  • 김유정 기자  julia6122@naver.com
  • 승인 2022.11.17 18:51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道, 지난 9월 착공식 후 사업 본궤도
2024년 12월 준공 지하4~지상5층
전국 최대 규모 90만 종 장서 목표
경기도가 건립하는 대표도서관인 ‘경기도서관’이 지난 9월 착공식 행사 이후 행정절차를 완료했다. 사진은 경기도서관 조감도. (사진제공=경기주택도시공사)
경기도가 건립하는 대표도서관인 ‘경기도서관’이 지난 9월 착공식 행사 이후 행정절차를 완료했다. 사진은 경기도서관 조감도. (사진제공=경기주택도시공사)

경기도가 건립하는 대표도서관인 경기도서관이 지난 9월 착공식 행사 이후 행정절차를 완료하고, 가설공사 및 토공사를 시작으로 사업 추진 본궤도에 올랐다.

17일 경기주택도시공사(GH)에 따르면 경기도서관은 공사 착공을 위한 건축 관계자 변경신고서를 수원시에 제출하고, 현장사무소 축조 등 가설공사와 경기도서관 부지 내 토공사를 착수했다.

경기도서관은 수원시 영통구 이의동 광교신도시 경기융합타운에 연면적 27775에 지하4~지상5층 규모로, 탄소중립을 선도하는 친환경 도서관으로 탄생할 예정이다. 이번 건립사업에는 2412월 준공을 목표로 도비 801억원을 포함한 총사업비 약 1100억원이 투입된다.

또 경기도서관은 새로운 100년을 준비하는 경기도의 비전과 지식을 집대성한다는 의미로 두루마리 형상 의 디자인을 채택했으며 전국 최대 규모인 90만 종(개관 20만종)의 장서를 목표로 지하 2층 보존서고에 50만종과 각층 자료실에 40만종을 수용할 수 있도록 설계했다.

이번 경기도서관 건립사업은 경기도가 사업시행자, GH가 대행사업자로, 건설공사는 대보건설() 컨소시엄이, 건설사업관리는 ()건축사사무소 건원엔지니어링 컨소시엄이 참여해 사업을 추진 중이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
  • 미국 인공위성 오늘 정오 한반도 추락 가능성 ‘경계경보’ 발령
  • 화성 봉담 아파트서 ‘불’...2명 부상, 늦은 밤 대피 소동
  • [오늘의 날씨] 경기·인천(15일, 일)…흐리고 최대 7㎝ 눈
  • [오늘의 날씨] 경기·인천(6일, 금)…절기상 ‘소한’ 늦은 오후부터 눈 또는 비
  • [오늘의 날씨] 경기·인천(14일, 토)…흐리고 눈 또는 비
  • [오늘의 날씨] 경기·인천(13일, 금)…흐리고 ‘겨울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