포천시, 대외정책관에 진보성향 이형직 전 시의원 임용 통보
상태바
포천시, 대외정책관에 진보성향 이형직 전 시의원 임용 통보
  • 김성운 기자  sw3663@hanmail.net
  • 승인 2022.09.05 13:13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포천시 대외정책관에 진보성향인 민주당 소속 출신의 전 시의원 임용될 것으로 알려졌다. 사진은 이형직 전(민주당) 시의원. (사진제공=포천시청)
포천시 대외정책관에 진보성향인 민주당 소속 출신의 전 시의원 임용될 것으로 알려졌다. 사진은 이형직 전(민주당) 시의원. (사진제공=포천시청)

포천시 대외정책관에 진보성향인 민주당 소속 출신의 전 시의원 임용될 것으로 알려졌다.

백영현 포천시장은 포천시 대외정책관으로 제4대 포천시의회 전반기 부의장을 역임한 이형직(56) 민주당 출신 전 시의원에게 임용을 통보했다.

5일 시에 따르면 대외정책관에 임용될 이 전 시의원은 도시기반시설의 균형적 공급 개선방안을 위해 민선8기 포천시장직 인수위원으로 활동한 점과 제4대 시의원 경력 등이 정당을 초월한 임용을 이끌어 낸 것으로 풀이된다.

백 시장과 이 전 시의원은 지역 내 선·후배 사이로, 이 전 시의원은 지역 내 전형적인 진보 출신이라는 평가를 받고 있다.

이형직 전 시의원은 “지난 제4대 시의원으로 활동하면서 아쉬운 점이 많았다”며 “대외정책관으로 임명되면 민선8기 백 시장의 전반적인 행정지원과 중앙 인맥을 통한 소통으로 국·도·비 사업은 물론 민간투자 사업 발굴로 포천지역이 발전할 수 있도록 일익을 담당하고 싶다”고 말했다.

이 전 시의원은 민주당 중앙 국회의원들과 깊은 유대관계를 형성하고 있는 것으로 전해졌다.

한편 대외정책관은 임기제 가급으로 5급에 해당되며, 임용장 전달은 이번 추석명절 후인 오는 19일께 이루어질 것으로 예상된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
  • 용인, “누구를 위한 도로 개설인가?” 논란
  • [기획] 경기도민의 날개, 국제공항 첫삽 ‘눈 앞’…2023년 경기국제공항 관련 예산 편성 확실시
  • [오늘의 날씨] 경기·인천(12일, 토)…오후부터 비
  • [오늘의 날씨] 경기·인천(22일, 화)...첫눈 온다는 소설, 곳에 따라 ‘비’
  • [오늘의 날씨] 경기·인천(28일, 월)…흐리고 비
  • 부천 12층 건물 옥상서 40대 여성 숨진 채 발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