남양주시, 2720억원 규모 ‘민선8기 첫 추경 예산 편성’...민생안정 중점
상태바
남양주시, 2720억원 규모 ‘민선8기 첫 추경 예산 편성’...민생안정 중점
  • 이승렬 기자  seungmok0202@nwtn.co.kr
  • 승인 2022.08.18 17:58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남양주시는 민생안정과 시민생활 밀착형 사업 등 현안사업 추진을 위해 2,720억원 규모의 민선8기 첫 추가경정예산을 편성했다. 사진은 남양주시청 전경 (사진=중앙신문 DB)
남양주시는 민생안정과 시민생활 밀착형 사업 등 현안사업 추진을 위해 2,720억원 규모의 민선8기 첫 추가경정예산을 편성했다. 사진은 남양주시청 전경 (사진=중앙신문 DB)

남양주시가 2720억원 규모의 민선8기 첫 추가경정예산을 편성해 시의회에 제출했다. 시의회는 오는 26일부터 열리는 제289회 임시회에서 심의의결될 예정이다.

18일 시에 따르면, 시는 민생안정과 시민생활 밀착형 사업 등 현안사업 추진을 위해 추가경정예산을 편성했다.

시는 이를 통해 코로나19 대응 및 수해복구 등 재난보건 분야를 비롯해 시민 복지·문화·교육 여건 향상, 도시환경 개선, 교통망 확충 등 핵심분야 50여개의 주요 현안 사업 추진에 총력을 기울일 계획이다.

가장 큰 비중은 38%를 차지하는 1043억원 규모의 복지 분야다.

코로나19 감염자(입원·격리자) 생활비 지원 584(국도비 486, 시비 98)을 포함해 저소득층 생활안정지원금, 기초연금 지급, 내방1리 복지회관 신축, 노인복지관 운영, 지역아동센터 문화 활동을 지원한다.

또 화도읍 차산리와 조안면 삼봉리를 잇는 군도 8호선, 오남역 앞 도시계획도로 개설, 와부 도시계획도로 개설공사 등 주민 수혜도 등을 종합적으로 고려해 도로교통 분야에 546억원(20%)을 편성했다. 아울러 마석 근린공원과 왕숙천 경관광장 조성, 덕소~도곡 폐철도 활용 문화공원 등 도시환경 분야에 391억원, 체육시설 조성, 학교급식 지원 등 문화교육 분야에 100억원, 재난관리기금과 코로나19 대응 등 재난보건 분야에 89억 등이 포함됐다.

특히 지난 9일 주 시장과 시 관계자들의 수해 현장 점검 시 축대 붕괴위험으로 긴급히 논의된 화도읍 묵현리의 한 다세대주택 축대보강공사비도 편성됐다.

주광덕 시장은 민선8기 첫 추경으로 중요 현안사업 등을 신중히 살폈으며, 시민 생활과 직결된 사안과 신속히 추진돼야 할 사업 등 꼭 필요한 것들을 원점부터 다시 검토했다시민을 위한 시정 운영을 위해 시의회의 적극적인 협조를 부탁드린다고 당부했다.

한편, 이번 2회 추경 예산안은 오는 26일부터 시작되는 제289회 남양주시의회 임시회의 심의의결을 거쳐 다음달 7일 최종 의결확정된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
  • 미국 인공위성 오늘 정오 한반도 추락 가능성 ‘경계경보’ 발령
  • 화성 봉담 아파트서 ‘불’...2명 부상, 늦은 밤 대피 소동
  • [오늘의 날씨] 경기·인천(15일, 일)…흐리고 최대 7㎝ 눈
  • [오늘의 날씨] 경기·인천(6일, 금)…절기상 ‘소한’ 늦은 오후부터 눈 또는 비
  • [오늘의 날씨] 경기·인천(14일, 토)…흐리고 눈 또는 비
  • [오늘의 날씨] 경기·인천(13일, 금)…흐리고 ‘겨울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