무더위 절정 ‘폭염’...양평 계곡마다, 피서객 ‘북적’
상태바
무더위 절정 ‘폭염’...양평 계곡마다, 피서객 ‘북적’
  • 장은기 기자  jangeungi15@gmail.com
  • 승인 2022.08.06 22:55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6일 낮 최고기온이 33도를 넘으면서 양평지역 각 계곡엔 여름휴가와 주말을 맞은 많은 피서객들이 모여들면서 온종일 인파로 북적였다. 사진은 이날 오후 2시께 자전거를 타고, 상사화가 핀 양평 옥천면 사나사계곡을 찾은 라이딩족. (영상=김광섭 기자)

절기상 입추를 하루 앞둔 6일 낮 최고기온이 33도를 넘으면서 양평지역 각 계곡엔 여름휴가와 주말을 맞은 많은 피서객들이 모여들면서 온종일 인파로 북적였다.

여름 피서지로 유명한 양평 옥천면 사나사계곡엔 오전 일찍부터 많은 휴가객이 찾아 더위를 피했다. ‘폭염에도 불구, 자전거를 탄 라이딩족 행렬도 이어졌다.

또 양평 용문 상원계곡도 마찬가지로, 계곡 인근 펜션과 크고 작은 음식점·카페마다 더위를 피해 찾아든 휴가객들로 인산인해를 이뤘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
  • [오늘의 날씨] 경기·인천(4일, 일)···태풍 간접 영향 ‘최대 300㎜ 비’
  • [오늘의 날씨] 경기·인천(6일, 화)···오전까지 ‘힌남노’ 영향
  • [오늘의 날씨] 경기·인천(3일, 토)···오후부터 차차 흐려져
  • [오늘의 날씨] 경기·인천(5일, 월)···‘힌남노’ 영향으로 강한 비바람
  • [오늘의 날씨] 경기·인천(16일, 금)···흐리고 비
  • [오늘의 날씨] 경기·인천(30일, 화)···폭우 쏟아져 ‘최대 12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