김덕현 연천군수 ‘UN군 참전·정전 70주년 기념행사’ 연천 개최 희망
상태바
김덕현 연천군수 ‘UN군 참전·정전 70주년 기념행사’ 연천 개최 희망
  • 남상돈 기자  nb0406@naver.com
  • 승인 2022.07.27 17:57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UN병력지원국 모든 군대 전투 유일 지역
'평화의 상징·희망의 땅' 강조···당위성 충분
미래 세대, 평화통일 가치 계승 전기 마련
김덕현 연천군수가 27일 국회 소통관에서 기자회견을 열고 ‘UN군 참전 및 정전 70주년 기념행사’ 연천 개최를 희망한다고 말했다. (사진제공=연천군청)
김덕현 연천군수가 27일 국회 소통관에서 기자회견을 열고 ‘UN군 참전 및 정전 70주년 기념행사’ 연천 개최를 희망한다고 말했다. (사진제공=연천군청)

연천군이 ‘UN군 참전·정전 70주년 기념행사의 연천 개최를 희망하고 있어 개최 확정여부가 주목된다.

김덕현 연천군수는 27일 국회 소통관에서 기자회견을 열고 20236·25전쟁 정전협정 70주년을 맞아 열리는 ‘UN군 참전 및 정전 70주년 기념행사의 연천 개최를 희망한다고 밝혔다.

김 군수는 “UN 참전용사에 대한 감사와 추모, 보훈의 의미를 담아 진행될 정전 70주년 기념행사의 최적지는 바로 연천군이라며 연천은 6·25전쟁 당시 UN병력지원 16개국 모두가 참전해 지켜낸 평화의 상징이자 희망의 땅으로 참전용사와 전우 모두의 기억이 함께하는 의미 있는 장소라고 설명했다.

이어 연천군은 6·25 전쟁 중 UN군의 코만도 작전으로 사수한 경계를 정전협정까지 지켜낸 상징적인 지역이라며 “UN 참전용사에 대한 감사와 추모의 의미를 모두 담아낼 수 있는 곳이기에 정전 70주년 기념행사가 연천군에서 열릴 당위성은 충분하다고 덧붙였다.

그는 연천군이 6·25전쟁과 관련한 역사자료 발굴 및 조사에서도 총력을 기울이며 의미 있는 성과를 올렸다고 설명했다. 연천군은 육군사관학교 산학협력단과 연천군 6·25전쟁 UN참전국 역사자료 조사연구 용역을 추진해 전쟁 당시 16UN병력지원국 모든 군대가 전투를 수행한 유일한 지역이라는 사실을 확인한 바 있다.

행사 개최지로 계획하고 있는 한반도통일미래센터(경기 연천군 전곡읍 남계로 408)는 평화 통일 공감대 확산과 남북 청소년의 교류와 화합을 비전으로 설립된 통일부 소속기관이다. 임진강과 한탕강이 합류하는 합수머리의 유려한 자연경관과 국가통일원점인 중부원점(북위 38, 동경127)을 포함하고 있는 남북 화합의 메시지 전달의 최적지이다.

김덕현 군수는 참전용사들의 땀과 피로 지켜낸 연천에서 정전 70주년 기념행사가 열려야 한다는 역사적 대의가 바로 여기에 있다고 할 수 있다정전 70주년 기념행사 개최를 통해 참전용사들의 숭고한 희생을 기리고, 미래 세대에 평화통일의 가치를 계승할 수 있는 전기를 마련하겠다고 밝혔다.

한편 이날 기자회견에는 김성원 국회의원(동두천·연천)을 비롯해 윤종영 경기도의원, 연천군의회 심상금 의장, 김미경 부의장, 윤재구 의원, 박양희 의원, 박영철 의원, 박운서 의원, 배두영 의원이 참석해 힘을 실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
  • [오늘의 날씨] 경기·인천(4일, 일)···태풍 간접 영향 ‘최대 300㎜ 비’
  • [오늘의 날씨] 경기·인천(6일, 화)···오전까지 ‘힌남노’ 영향
  • [오늘의 날씨] 경기·인천(3일, 토)···오후부터 차차 흐려져
  • [오늘의 날씨] 경기·인천(5일, 월)···‘힌남노’ 영향으로 강한 비바람
  • [오늘의 날씨] 경기·인천(16일, 금)···흐리고 비
  • [오늘의 날씨] 경기·인천(30일, 화)···폭우 쏟아져 ‘최대 12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