64년 만에 초등학생이 된 이재정 교육감
상태바
64년 만에 초등학생이 된 이재정 교육감
  • 박도금 기자  jasm8@daum.net
  • 승인 2018.03.31 04:42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이 교육감‘평창 동계올림픽의 의미와 우리의 약속’이라는 주제의 수업시간에서 ‘올림픽 사진을 보고 자기 생각 말하기’, ‘올림픽 가치 사전 만들기’등 모둠 활동에 참여했다.

30일 연천 전곡초에서 통일, 평창올림픽 등을 주제로 이재정 교육감은 연천 전곡초등학교에서 6학년 3반 학생들과 함께 수업에 참여했다.

전곡초등학교는 북한 접경 지역에 위치해 있어 군인 자녀들이 많으며, 남북 관계에 관심이 높아 평화통일 공감대 확산을 위한 ‘통일 연구학교’를 운영하고 있다.

담임 선생님의 전학생 소개와 함께 등장한 이 교육감은 “초등학교 수업을 받는 것이 64년 만이어서 매우 설렌다.”며 첫인사를 했다.

이 교육감은‘평창 동계올림픽의 의미와 우리의 약속’이라는 주제의 수업시간에서 ‘올림픽 사진을 보고 자기 생각 말하기’, ‘올림픽 가치 사전 만들기’등 모둠 활동에 참여했다.

이 자리에서 이 교육감은 “나에게 평창올림픽은 ‘놀라운 꿈’이다.”라고 발표했으며, “평창올림픽을 통해 남북 평화의 시대가 열릴 것이기 때문”이라고 의미를 설명했다. 

이어 이 교육감은 학생들과 통일, 평화, 올림픽 등을 주제로 한 토론 자리에서 “평창올림픽의 감동을 통일로 이어가야 할 것”이라며 “연천은 통일 한국의 심장이며, 여러분은 그 심장을 뛰게 할 동력이 되어 달라.”고 당부했다.

 한편, 이 교육감은 오후에 연천교육지원청을 방문하여 지역트랙형  인사 제도, 근무여건 개선, 교육복지 등을 주제로 직원들과 간담회를 가졌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
  • 부족 요소수 공급되는 ‘거점 주유소 100곳은 어디?’...현장선 혼란
  • 여야, 대선 후보 지지도 ‘간발의 차’···윤석열 40.0%·이재명 39.5% ‘초박빙’
  • 경기북부의 한 어린이집 원장 남편..‘4살 여아에게 몹쓸 짓?’...경찰 수사 중
  • 용인 탈출곰 또 사살, 1마리 남아...수색 재개
  • 김종인 “현실정치 떠나 일상으로 ‘회귀’”···더 이상 정치 문제 얘기하고 싶지 않아
  • 단둘이 지내면서 ‘중학생 딸 성추행하고 학대한, 친아빠 징역 6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