안양시,내년 살림 1조 5640억 편성…올해 比 1.5%↑
상태바
안양시,내년 살림 1조 5640억 편성…올해 比 1.5%↑
  • 허찬회 기자  hurch01@hanmail.net
  • 승인 2021.11.22 17:59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일반회계 679억 증가 ·특별회계 454억 감소
위탁의료기관 예방접종에 94억 5천만 투입
안양시민이 10명 중 9명이 안양시정이 매우 잘 운영되고 있다고 답한 것으로 조사됐다. 아울러 발전하는 스마트도시로서 안정적이고 깨끗한 이미지라는데 공감하는 것으로 나타났다. 사진은 안양시청 전경. (사진=중앙신문DB)
안양시가 2022년도 예산 안으로 1조5640억원을 편성해 시의회에 제출했다. 사진은 안양시청 전경. (사진=중앙신문DB)

안양시가 2022년도 예산안으로 15640억 원을 편성해 시의회에 제출했다. 이는 올해 본예산 15415억원 대비 1.5%가 증가한 액수다.

22일 시에 따르면, 전체 예산안 1조 5640억 원 중 일반회계는 13142억원으로 679억원 증가한 반면, 특별회계는 2498억 원으로 454억 원이 감소했다.

일반회계 재원 중 자체수입은 지방세 4547억 원, 세외수입 565억 원으로 5112억원이며, 국도비 보조금 등 의존재원은 7032억 원이다.

최대호 안양시장은 22일 열린 시의회 정례회에서 내년도 예산안을 설명하며 스마트행복도시 건설에 적극적인 협조를 부탁했다.

내년도 예산안은 ▲경제회복으로 도약·성장하는 도시 ▲스마트로 건강과 안전을 책임지는 도시 함께 누리는 따뜻한 복지환경 마련 ▲문화예술의 메카 조성 ▲균형과 성장이 조화로운 도시 등 시민행복을 위한 5대 분야에 초점이 맞춰졌다.

주요 내역으로는 안양형 자율주행 시범사업 5억 원, 신중년일자리 사업 20억 원, 청년 행복 인턴십 19000만 원, 청년창업펀드 조성비 15억 원, 청년층 월세 지원 2억 원, 중소기업 특례보증 및 이자차액 보전 43억 원, 안양상권활성화센터 운영 14000만 원, 공공배달앱 이용지원 3억 원 등 지역경제성장과 청년층을 위한 분야가 핵심을 이룬다.

위탁의료기관 예방접종 945000만 원을 비롯해 청년정신건강 증진사업 9300만 원, 지하보도·공영주차장 비상벨 설치 34000만 원, 스마트 AED 감시시스템 구축 23000만 원, 에코그린센터 조성 427000만 원을 각각 편성해 건강과 안전에 스마트를 더해나갈 예정이다.

시민 모두가 함께 누리는 따뜻한 복지환경 마련을 위해 수어통역센터 운영3억 원, 장애인복합문화관 건립 35억 원, 동편마을 다목적복지회관 건립 88억 원, 학대피해아동쉼터 설치 및 운영 63000만 원, 명학스마트케어 다함께돌봄센터 설치 7000만 원, 경로당 어르신 활력충전사업 15000만 원 등을 편성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
  • 여주~원주 복선전철 제1공구 올 7월 첫삽...여주시, 강천역 신설 본격 추진
  • 이재명 후보, 지지율 40.1% ‘상승세’···윤석열 후보 ‘오차범위 밖으로 제쳐’
  • [기자수첩] 어째서 일산에서만 땅꺼짐 사고 잦나?...주민들, 추락할까 두렵다
  • 윤화섭 “명절 전, 생활안정지원금 지급할 수 있도록 해야”
  • 인천시 2022년부터 달라지는 제도 수록...‘슬기로운 인천생활’ 발간
  • 계양산 등산객한테 돌 던진 30대 여성 입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