국민의힘 ‘2차 컷오프 진출자’ 확정··· 16일 8명 후보자들 ‘첫 방송 토론회’
상태바
국민의힘 ‘2차 컷오프 진출자’ 확정··· 16일 8명 후보자들 ‘첫 방송 토론회’
  • 박남주 기자
  • 승인 2021.09.15 14:19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총 11명 중 ‘윤석열-홍준표 등 8명’
선관위, 순위·득표 따로 공개 안 해
정홍원 위원장 “USB에 담아서 보관”
‘2차 컷오프’ 결과는 10월 8일 공개
제1야당인 국민의힘은 15일 내년 3월 실시될 대선 후보자를 뽑는 ‘1차 컷오프’ 결과를 발표하고, 총 8명의 후보자가 ‘2차 컷오프’에 진출한다고 밝혔다. (사진=뉴스1)
제1야당인 국민의힘은 15일 내년 3월 실시될 대선 후보자를 뽑는 ‘1차 컷오프’ 결과를 발표하고, 총 8명의 후보자가 ‘2차 컷오프’에 진출한다고 밝혔다. (사진=뉴스1)

국민의힘 대선 후보를 뽑는 ‘1차 컷오프(예비경선)’ 결과 총 11명의 후보자 가운데 ▲안상수 ▲원희룡 ▲유승민 ▲윤석열 ▲최재형 ▲하태경 ▲홍준표 ▲황교안 후보(가나다 순) 등 8명이 ‘2차 컷오프’에 진출했다. 박진·장기표·장성민 후보는 탈락했다.

정홍원 선거관리위원장은 15일 순위와 득표율은 따로 공개하지 않은 채 1차 경선 결과를 발표하며 이들 8명의 후보가 2차 예비경선에 나선다고 밝혔다.

정 위원장은 "득표 비율 등을 공표하는 것은 법으로 금지돼 있어 (선관위가) 지켜보는 곳에서 입력한 뒤, 자료를 그대로 파기했다“며 ”USB에만 남아 있다"고 설명했다.

1차 컷오프를 마친 국민의힘은 16일 8명의 후보자를 상대로 첫 방송 토론회를 진행한다.

김연주 대변인은 "이날(16일)이 첫번째 토론회로, 총 6차례로 나뉘어 진행될 전체 토론회 일정은 아직 확정되지 않았다"고 말했다.

이후 토론회는 추석 연휴가 끝난 뒤, 진행될 전망이며, 후보자 간 토론회는 8명이 동시에 참여하는 일반적인 합동 토론회 방식이 유력하다.

4명의 후보로 압축되는 2차 컷오프 결과는 내달 8일 공개된다.

1차 컷오프는 '일반 여론조사 80%+당원 여론조사 20%'로 진행됐으나, 2차는 '일반 여론조사 70%+당원투표 30%'로 진행된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
  • [포토] 인천 소래포구 제철 맞은 “가을 꽃게 풍년”
  • 서민 실수요자 보호대책 없는 갑작스러운 대출규제..공공주택 입주예정자들 ‘불안’
  • [50대 초반 나이 기자, 화이자 백신 2차 접종 체험기]
  • 남양주 다산 주민들 '택지개발 철회운동'..."교통대책 없이는 신규택지개발 안돼"
  • [단독] '유명 중고차 유튜버' 영종도서 피흘리며 쓰러져 '의식불명 상태 발견'
  • [드론이 본 세상] 남한강 멋진 야경 만드는 ‘여주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