동구 “구민을 위해 몸 사리지 않고 일하는 공무원 우대”
상태바
동구 “구민을 위해 몸 사리지 않고 일하는 공무원 우대”
  • 김광섭 기자
  • 승인 2021.04.06 15:23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적극행정 실행계획 발표
4개 추진분야 13개 과제 추진
적극행정 강화·소극행정 혁파
사전컨설팅 제도 활용 지원
동구는 설 명절을 맞이해 동구사랑상품권 특별할인을 실시한다. 사진은 동구청 전경. (사진=중앙신문DB)
동구는 적극행정의 자발적인 확산을 도모하고 능동적으로 일하는 공직문화 정착에 앞장서기 위해 ‘2021년 동구 적극행정 실행계획’을 수립해 추진한다. 사진은 동구청 전경. (사진=중앙신문DB)

동구는 적극행정의 자발적인 확산을 도모하고 능동적으로 일하는 공직문화 정착에 앞장서기 위해 ‘2021년 동구 적극행정 실행계획을 수립해 추진한다고 6일 밝혔다.

적극행정이란 공무원이 불합리한 규제를 개선하거나 공공의 이익을 증진하기 위해 성실하고 능동적으로 일하는 것을 의미한다. 최근 국민 권익 보호를 위해 중앙 정부 차원에서 적극행정을 강조하고 있으며, 동구에서도 지난해 적극행정 관련 조례를 제정해 구민을 위해 열심히 일하는 공직풍토 조성을 위해 힘쓰고 있다.

구는 구민이 더 만족하는 적극행정현장행정공감행정 구현이라는 비전을 목표로 적극행정 추진체계 강화 적극행정 공무원 우대 적극행정 공무원 보호 및 지원 소극행정 혁파 등 4대 추진분야 아래 상반기 중 전직원 대상 자체교육을 실시하고, 적극행정 우수사례 발굴대회를 개최하는 등 13개 핵심 과제를 수립해 실천해 나갈 계획이다.

또한 적극행정을 추진하는 과정에서 규정이나 지침의 해석상 어려움 등으로 인해 의사결정에 애로를 겪는 사안의 경우 구 감사부서를 경유한 사전컨설팅 제도를 활용해 지원하고, 적극행정을 실시한 결과에 대해 고의 또는 중과실이 없다면 구의 적극행정 면책 관련 규정에 의거, 감사에 따른 신분상 조치를 제한하는 등 적극행정 장려 및 적극행정 실시 공무원 보호를 위해 힘쓰기로 했다.

허인환 동구청장은 적극행정 공무원에 대해서는 인사상 인센티브를 부여해 우대하고, 소극행정에 대해서는 엄중 조치해 공무원들의 적극행정 행위를 유도해 나갈 방침이라며 공직사회 적극행정 문화를 뿌리내려 구민이 변화를 체감할 수 있는 동구를 만들어 가겠다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
  • 성남시, 판교대장지구 공영주차장 건립
  • 에버랜드"사파리버스 추억안고 굿바이"···45주년 맞아 사파리월드 올봄 선보인다
  • 안양시, 2천억원 투입 도시개발 관양그리니티시티 조성 탄력
  • 하나님의 교회 ‘유월절’로 희망의 소식 전한다
  • 김상호 하남시장 “미사역, 급행역으로 건의할 것”
  • 경기도, 영세 소기업 스마트공장 진입 돕는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