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주시, 성남~장호원 자동차도로 진·출입 램프 3월 착공
상태바
광주시, 성남~장호원 자동차도로 진·출입 램프 3월 착공
  • 장은기 기자
  • 승인 2021.02.21 16:32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국도 45호선 정체 해소 기대
280억 투입 2023년 준공 예정
광주시가 성남~장호원간 자동차 전용도로 태전I.C 인근에 진·출입 램프 추가 설치공사를 오는 3월 착공키로 했다. (사진제공=광주시청)
광주시가 성남~장호원간 자동차 전용도로 태전I.C 인근에 진·출입 램프 추가 설치공사를 오는 3월 착공키로 했다. (사진제공=광주시청)

광주시가 성남~장호원간 자동차 전용도로 태전I.C 인근에 진·출입 램프 추가 설치공사를 오는 3월 착공키로 했다.

시는 국도 45호선의 극심한 정체를 해소하기 위해 이 도로와 연결되는 성남~장호원간 자동차 전용도로에 추가 진·출입도로 및 램프를 설치한다고 19일 밝혔다.

광주시를 관통하는 국도 45호선은 하남~광주~용인을 잇는 수도권 주요 종단도로이지만 광주시 태전동 지점에서 성남~장호원간 자동차 전용도로와 연결되며 이 도로를 이용하려는 차량들이 몰려 극심한 정체를 빚고 있다. 시는 이 같은 상습정체를 해소하기 위해 태전IC 서편 중대동 산24-12 일원에 성남~장호원간 자동차 전용도로 이용이 가능한 총 연장 1856m 규모의 진·출입도로와 램프를 설치할 계획이다.

시는 지난해 1231일 실시설계 및 도로구역 결정을 완료했으며토지보상과 공사를 병행 추진키로 했다. 이를 위해 시는 총 280억원 예산을 투입, 2023년 준공할 계획이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
  • 성남시, 판교대장지구 공영주차장 건립
  • 에버랜드"사파리버스 추억안고 굿바이"···45주년 맞아 사파리월드 올봄 선보인다
  • 안양시, 2천억원 투입 도시개발 관양그리니티시티 조성 탄력
  • 하나님의 교회 ‘유월절’로 희망의 소식 전한다
  • 김상호 하남시장 “미사역, 급행역으로 건의할 것”
  • 경기도, 영세 소기업 스마트공장 진입 돕는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