과천시, 공유재산 사용료·대부료 감면 연장
상태바
과천시, 공유재산 사용료·대부료 감면 연장
  • 권광수 기자
  • 승인 2021.02.16 17:07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과천시는 공유재산 사용료, 대부료 감면 기간을 올해 말까지 연장하기로 했다고 16일 밝혔다. 사진은 과천시청 전경. (사진=중앙신문DB)
과천시는 공유재산 사용료, 대부료 감면 기간을 올해 말까지 연장하기로 했다고 16일 밝혔다. 사진은 과천시청 전경. (사진=중앙신문DB)

과천시는 공유재산 사용료, 대부료 감면 기간을 올해 말까지 연장하기로 했다고 16일 밝혔다.

시는 지난해 4, 코로나19로 경제적 어려움을 겪고 있는 소상공인 등을 지원하기 위해 공유재산 및 물품 관리법시행령 개정을 통해 공유재산 사용료, 대부료 감면을 시행했다.

이에 지난해 2월부터 7월까지 공유재산 사용료, 대부료를 감면했으며 코로나19 장기화에 따라 감면 기간을 연말까지로 연장한 바 있다.

시는 현재 코로나19 상황이 지속되고 있으며, 공공시설의 일부분만이 운영 가능한 상황을 고려해 공유재산 사용료, 대부료 감면 기간을 다시한 번 올해 말까지 연장하기로 결정했다.

감면 대상은 이전과 동일하게 시민회관, 정보과학도서관 등에 입주해 있는 점포 등 총 21곳이며, 사용료 및 대부료 요율을 5%에서 1%로 낮춰 부과한다. , 대부받은 자가 대기업이거나, 주거용, 경작용으로 공유재산을 대부 한 경우엔 혜택을 받을 수 없다.

감면액 규모는 202012월 기준, 21156652000원이었으며, 그중 소상공인 감면실적은 14, 132363000원으로 전체 감면실적의 84%였다. 올해 감면액은 17000여만원으로 추산하고 있다.

김종천 시장은 코로나19가 장기화되고 있는 만큼, 지역경제 활성화를 위해 노력하겠다이번 공유재산 대부료, 사용료 경감 연장으로 소상공인들이 어려움을 극복하는데 조금이나마 도움이 되길 바란다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
  • 에버랜드"사파리버스 추억안고 굿바이"···45주년 맞아 사파리월드 올봄 선보인다
  • 성남시, 판교대장지구 공영주차장 건립
  • ‘4·7 재보선 당선자’ 民心 헤아려야
  • 하나님의 교회 ‘유월절’로 희망의 소식 전한다
  • 경기도, 영세 소기업 스마트공장 진입 돕는다
  • 양주시, 다둥e카드 연계 ‘다자녀가정 할인 지원사업’ 업무협약 체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