소문만 무성했던 ‘포천 K-디자인 빌리지’···5여년 넘도록 사업 제자리걸음
상태바
소문만 무성했던 ‘포천 K-디자인 빌리지’···5여년 넘도록 사업 제자리걸음
  • 김성운 기자
  • 승인 2021.01.12 06:39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7천억 투입 소흘읍 고모리 개발, 市 “특수목적법인 설립 나설 것”
14일 오전 경기도청 상황실에서 이재명 경기도지사와 박윤국 포천시장, 이영식 ㈜한샘 사장, 노정현 ㈜한샘개발 대표이사가 고모리에 디자인클러스터 투자 양해각서를 체결하고 조광주 · 이원웅 · 김우석 경기도의원, 조용춘 경기도의원 등과 함께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 (왼쪽부터 조용춘 포천시의장, 이영식 ㈜한샘 사장, 김우석 경기도의원, 이재명 경기도지사, 조광주 경기도의원, 박윤국 포천시장, 노정현 ㈜한샘개발 대표이사, 이철휘 민주당 포천가평 지역위원장, 이원웅 경기도의원, 최계동 경제기획관.) (사진제공=경기도청)
사진은 지난 2019년 10월 14일 경기도청 상황실에서 이재명 경기도지사와 박윤국 포천시장, 이영식 ㈜한샘 사장, 노정현 ㈜한샘개발 대표이사가 고모리에 디자인클러스터 투자 양해각서를 체결하고 있다. (사진제공=경기도청)

대단위 개발사업을 추진하겠다며 "지역 시민들의 마음만 들뜨게 했던 포천시 소흘읍 소재 K-디자인빌지 사업이 5여 년이 넘도록 제자리걸음만 하고 있다"는 지적이 일고 있다.

12일 포천시와 지역 주민들에 따르면 지난 2015년 6월 당시 'K-디자인 빌리지'사업을 유치하기 위해 경기북부지역인 의정부시와 양주시, 동두천시와 치열한 경쟁을 벌인 끝에 포천시가 유치하는데 성공했다.

당시 이 사업은 경기북부지역내 균형발전을 위해 7000억원의 사업비 투입, 소흘읍 고모리 일원 약 30만여㎡에 기술 개발과 디자인, 생산, 유통 등 원스톱 지원시스템을 구축하는 사업 조성을 위한 야심찬 계획으로 추진해 왔다.

하지만 경기도는 산업단지 지정계획에 포함시켰던 경기도는 지난 2018년 당시 행정안전부 중앙투자심사를 통과하지 못하고 표류돼 왔다.

이재명 경기도지사는 취임 후, 이 사업을 민관 합동개발 방식으로 바꾸는 방침에 따라 (주)한샘 측이 개발 참여 의사를 밝히면서 새로운 국면을 맞았으나, 이 또한 유야무야로 추진되지 못한 채, 무산됐다.

K-디자인 빌리지 사업이 이렇게 갈팡질팡 하면서 당초 포천시가 이 사업을 원활히 추진하기 위해 사업부지 일원을 개발제한지역으로 지정·고시한지 무려 5년이 지난 현 시점에서 지난해 12월 초, 개발기간 만료가 되면서 첫 삽도 뜨지 못한 채, K-디자인 빌리지사업부지는 결국 제한지역을 해제했다.

이에 대해 시 관계자는 지난해 11월 중순, K-디자인 빌리지사업을 위해 컨설팅회사인 (주)디씨티와 사업부지의 약 70%를 차지하고 있는 권씨 종중과 협약 체결이 이뤄져, "현재 국내 굴지 기업과 사업 추진을 위해 많은 접촉을 하고 있기 때문에 이달 중, 사업 재개에 따른 협약이 있을 것으로 예상된다"고 밝혔다.

하지만 K-디자인 빌리지사업을 위해 구성된 고모리 대책위 관계자는 "K-디자인 빌리지사업 개발사업자로 (주)한샘을 참여시켜 실패했던 (주)디씨티를 믿을수 없다"며 반발하고 있다.

대책위는 "새로운 사업자인 (주)아침숲이란 회사 측에서 K-디자인 빌리지사업부지 토지대금 10%~15% 선지급을 요구한 주민들의 요구를 적극 수용해 왔다"며 이를 수용할 수 있도록 포천시에 요구하고 나선 것으로 알려지면서 반발이 일고 있다.

시 관계자는 "(주)디씨티 측은 현재 K-디자인 빌리지사업을 원활히 추진하기 위해 국내 K증권, H산업 등과 협의에 나선 만큼, 조만간 투자자 확정이 이뤄지면 SPC(특수목적법인) 설립에 나설 것"이라고 밝혔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
  • [단독] 개인정보 담긴 '용인시 3개 구청 공문서' 수천 장, 고물상 '폐지 더미서 발견'
  • 경기 289명, 인천 32명 신규 확진...경북 BTJ 열방센터 방문 경기도민에 '행정명령'
  • 수원 라마다프라자 호텔 5층서 불... '인부 1명 사망, 투숙객 139명 대피'
  • 파주 지하철 3호선 연장 사업 탄력···2023년 말 공사 착공
  • 안산시, GTX-C 연장 ‘6철’ 시대···서울 삼성역 30분 내외 가능
  • 단세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