오산시 행정 ‘전국 평가서 인정'... 잇단 수상 소식 이어져
상태바
오산시 행정 ‘전국 평가서 인정'... 잇단 수상 소식 이어져
  • 김종대 기자
  • 승인 2020.12.13 18:11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오산시가 올해 ‘전국 자활분야 지자체 평가’ 사업평가에서 우수기관으로 선정되는 등 중앙정부 등의 평가에서 행정력이 탁월하다는 평가를 받고 있다. 사진은 오산시청 전경. (사진=중앙신문DB)
오산시가 올해 ‘전국 자활분야 지자체 평가’ 사업평가에서 우수기관으로 선정되는 등 중앙정부 등의 평가에서 행정력이 탁월하다는 평가를 받고 있다. 사진은 오산시청 전경. (사진=중앙신문DB)

오산시가 올해 전국 자활분야 지자체 평가사업평가에서 우수기관으로 선정되는 등 중앙정부 등의 평가에서 행정력을 인정받고 있다고 13일 밝혔다.

시에 따르면, 시는 특히 보건복지 분야에서 잇단 수상을 해 민선 7복지공동체 도시조성에 주력한 성과를 내고 있다. 지난 2일 보건복지부가 실시한 전국 자활분야 지자체 평가에서 개청 이래 최초로 우수기관에 선정됐다. 이는 시가 자활사업을 시작한 지난 2000년 이후 20년간의 노력 끝에 얻은 첫 결실이어서 더욱 의미가 깊은 성과다.

이에 그치지 않고 최근에는 보건복지부 주관 복지서비스 연계 의뢰 평가전국 최고 수준의 순위 기록 보건소 건강증진사업 성과대회신체활동사업 운영 우수 지자체 ‘2020년 금연환경 조성 우수사례최우수기관 치매 프로그램우수기관으로 선정되는 등 보건복지 행정역량을 안팎에 뽐내고 있다.

오산시의 수도 행정도 빛났다. 지난 5, 올해 전국에서 발생된 수돗물 유충 및 붉은 수돗물로 인해 수도서비스에 대한 관심이 집중되는 가운데, 환경부가 주관한 ‘2020년 일반 수도사업 운영·관리 실태 평가에서 오산시는 전국 최우수 기관상을 수상하는 영예를 안았다.

이는 지난 2016년 최우수 기관 선정에 이은 쾌거로 시는 상수도 관망관리 분야 전문관 임명 수도분야 계약서류 통합·간소화 수돗물 시음행사 등에서 높은 평가를 받아 전국 최우수기관에 선정됐다.

환경분야에서도 수상이 잇달았다.

생태환경 복원을 통한 힐링 녹색도시를 표방한 오산시는 지난 11월 환경부가 주최한 ‘2020년 제20회 자연환경대상공모에서 수청동 문헌근린공원 생태복원사업으로 최우수상을 수상했다. 또 지난 7일 경기도 주관 쉼이 있는 도시공간 조성 경기평상 시범사업에서 최우수 기관’, ‘2020년 깨끗한 경기 만들기평가에서 우수지자체에 선정돼 특별조정교부금 등 총 3억원의 인센티브를 확보했다.

이밖에 올해 계약심사 운영을 통해 27억원의 예산을 절감해 도가 실시한 계약심사 운영 평가에서 지난해 우수기관 선정에 이어 최우수기관으로 선정됐다.

시가 지난 10년간 계약심사 운영을 통해 절감한 예산은 118억원에 달한다.

곽상욱 시장은 최근 연이은 성과는 공모 및 평가에 적극적으로 참여한 1천여 공직자와 24만 오산시민이 함께 노력한 결과라며 앞으로도 우수시책을 적극 발굴해 머물고 싶은 오산시, 찾아오고 싶은 오산시를 만들겠다고 말했다.

한편 곽상욱 오산시장은 지난 5월 한국매니페스토 실천본부에서 평가한 민선 7기 전국 기초단체장 공약이행 및 정보공개 평가결과에서 최우수 등급인 SA등급을 받아 공약이행을 가장 잘 실천하고 있는 자치단체장에 선정됐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
  • 성남시, 판교대장지구 공영주차장 건립
  • 에버랜드"사파리버스 추억안고 굿바이"···45주년 맞아 사파리월드 올봄 선보인다
  • 안양시, 2천억원 투입 도시개발 관양그리니티시티 조성 탄력
  • 하나님의 교회 ‘유월절’로 희망의 소식 전한다
  • 김상호 하남시장 “미사역, 급행역으로 건의할 것”
  • 경기도, 영세 소기업 스마트공장 진입 돕는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