김포, 폐목재 가공 공장서 새벽시간 불... ‘굴삭기·자재 등 태워’
상태바
김포, 폐목재 가공 공장서 새벽시간 불... ‘굴삭기·자재 등 태워’
  • 이종훈 기자
  • 승인 2020.11.20 09:21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20일 새벽 4시 23분께 김포시 대곶면의 한 폐목재 가공 공장에서 불이 나 굴삭기 1대와 자재 등을 태우고, 출동한 소방관들에 의해 완전히 진화됐다. (사진제공=김포소방서)

20일 새벽 423분께 김포시 대곶면 율생리의 한 폐목재 가공 공장에서 불이 났다.

이 불로 공장 안에 있던 굴삭기 1대와 목재 자재 일부가 불에 탔으며, 다행히 인명피해는 발생하지 않았다

불은 대곶 IC를 지나가던 차량 운전자가 공장에서 나는 연기를 발견하고 소방서에 신고하면서 알려졌다.

신고를 받고 출동한 소방당국은 펌프차 등 소방장비 19대와 소방대원 43명을 투입해, 화재 발생 1시간 20분 만에 완전히 진화했다.

소방서 관계자는 인명피해가 발생하지 않아 다행이라며, 정확한 화재원인은 조사 중이라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
  • 대방건설 ‘동탄2신도시 동탄역 디에트르’ 사이버 모델하우스 29일 오픈
  • 돼지고기 더 맛있게 즐기는 법
  • 인천, 유치원 등원시키던 30대 엄마 교통사고로 숨져...‘눈 수술 운전자, 구속 영장’
  • 안양시, 인천도시철도2호선 안양연장 '파란불'
  • 파주·고양 전철 3호선 연장 ‘청신호’··· ‘4차 국가철도망 구축’ 반영
  • 광주~성남 간 ‘이배재터널’ 정식 개통