군포시, 국·도비 공모 미래전략사업 발굴 총력
상태바
군포시, 국·도비 공모 미래전략사업 발굴 총력
  • 최석민 기자
  • 승인 2020.09.15 15:26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공모사업 대응추진단 구성·운영
사전준비로 공모선정률 높일 것
한대희 시장 “재원 확대 만전”
군포시는 이달부터 ‘공모사업 대응추진단’을 구성·운영하고, 정부의 100대 국정과제와 최근 발표된 한국판 뉴딜사업을 중심으로 정부, 경기도, 공공기관 등이 주관하는 각종 공모·시범사업에 시의 모든 역량을 집중해 나가기로 했다. 사진은 군포시청 전경 (사진=중앙신문 DB)
군포시는 이달부터 ‘공모사업 대응추진단’을 구성·운영하고, 정부의 100대 국정과제와 최근 발표된 한국판 뉴딜사업을 중심으로 정부, 경기도, 공공기관 등이 주관하는 각종 공모·시범사업에 시의 모든 역량을 집중해 나가기로 했다. 사진은 군포시청 전경 (사진=중앙신문 DB)

군포시는 정부의 100대 국정과제와 최근 발표된 한국판 뉴딜사업을 중심으로 정부, 경기도, 공공기관 등이 주관하는 각종 공모·시범사업에 시의 모든 역량을 집중해 나가기로 했다.

이에 따라 시는 이달부터 부시장을 단장으로 하는 공모사업 대응추진단을 구성·운영하고, 실무 TF를 중심으로 정부 각 부처와 경기도 등에서 추진되는 모든 공모사업을 세밀히 살펴서 관계부서간 협업과 대·내외 협력채널 강화를 통해 내년 상반기에 집중될 공모사업에 선제적으로 대비한다는 방침이다.

또한 금정역과 군포역 중심의 도시공간 혁신을 위한 미래전략사업과 에너지 제로화, 스마트펙토리 확산 등 그린뉴딜을 중심으로 민선7기 역점사업의 추진동력을 확보하면서 시의 재정부담은 최소화해나갈 예정이다.

이와 함께 매년 정부와 경기도 등에서 시행되는 다양한 공모사업에 체계적으로 대응하기 위한 공통 매뉴얼을 새롭게 마련하고, 역량강화 교육과 과정중심의 평가 등을 통해 전 직원의 관심과 대응 시너지 효과를 높여 나갈 계획이다. 시의 재정 확대에 한계가 있는 만큼, 정부와 경기도, 공공기관 등의 공모사업을 최대한 활용해서 시의 주요 사업과 한국판 뉴딜사업이 효율적으로 추진될 수 있도록 한다는 것이 시의 기본 구상이다.

이와 관련해 한대희 시장은 지역 국회의원과 도의회, 시의회의 적극적인 협력을 기반으로 유례없이 많은 사업비를 확보하게 되어 시민을 위한 사업들을 차질없이 추진할 수 있었다, “앞으로도 정부정책 방향과 동향 등을 꼼꼼히 살피면서 대·내외 소통채널을 활용한 적극적인 대응으로 의존재원 확대에 더욱 노력하겠다고 밝혔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
  • 광명시, 마지막 달동네 보상 길 열리나... ‘주민총회 개최’
  • 야권, 여당 ‘보궐선거 후보 공천’ 비난
  • 남양주시 퇴계원서 시내버스-1t 트럭 정면충돌... 트럭 운전자 사망
  • 지지부진했던 이천 ‘부발역세권 북단 개발사업 본격 추진’
  • 경기도 코로나19 신규 확진 47명... “내일부터 사회적 거리두기 5단계로 나눠 시행”
  • 구리, 곱창데이 행사 후 연일 확진자 발생 오비이락?