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주시, ‘경기도시장상권진흥원’ 유치 총력
상태바
광주시, ‘경기도시장상권진흥원’ 유치 총력
  • 장은기 기자
  • 승인 2020.08.12 19:36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광주시는 12일 경기도시장상권진흥원 주사무소 입지선정 공모 신청서를 제출했다. (사진제공=광주시청)
광주시는 12일 경기도시장상권진흥원 주사무소 입지선정 공모 신청서를 제출했다. (사진제공=광주시청)

광주시가 경기도시장상권진흥원 유치에 행정력을 집중하고 있다.

시는 12일 경기도시장상권진흥원 주사무소 입지선정 공모 신청서를 제출했다고 밝혔다.

시는 경기도시장상권진흥원을 유치하기 위해 교통, 주차, 사무실 규모, 타 시·군과의 접근성 등을 고려해 위치를 선정 후 이날 경기도시장상권진흥원 주사무소 입지선정 공모 신청서를 제출했으며 9월 중순에 예정된 2PT발표 심사 준비에 총력을 다 하고 있다.

광주시는 수도권 동남쪽에 위치하고 있으며 경기도 내 북부와 남부를 연결하는 지점에 위치해 있다. 또한, 경강선 및 국도·지방도, 공사 중인 서울세종고속도로 등이 연결돼 있어 경기도 내 타 시·군과의 접근성이 뛰어나다. 하지만 경기도 산하 공공기관 본사 입지가 전무하고 자연보전권역, 개발제한지역 등 각종 규제가 중첩돼 있어 경기도 내 중첩규제 비율이 가장 높은 도시이다.

이와 함께 한국소기업소상고인연합회 경기광주지회와 경안시장 상인회 등에서도 경기도시장상권진흥원 유치에 힘을 보태고 있다.

이들은 이날 경안시장에서 중첩 규제로 인한 지역개발 상실과 균형발전 등 광주시 이전의 당위성을 설명하며 유치 필요성에 적극 공감을 표했다. 또한, 최근 활발히 개발되고 있는 광주역 인근 상권에 입지한다면 광주시 관내 22000개소의 소상공인과 상생 협력으로 지역경제 활성화에 크게 기여할 것이라며 경기도시장상권진흥원 유치를 적극 지지한다고 밝혔다.

시 관계자는 광주시는 경기도에서 규제중첩 비율이 가장 높은 도시로 도 전체 균형발전 측면 뿐만 아니라 인접 시·군의 접근성도 좋아 경기도 산하 공공기관 분산배치 목적과 부합한다광주시에 유치되길 희망한다고 밝혔다.

이와 관련 시 관계자는 광주시는 경기도에서 규제중첩 비율이 가장 높은 도시로 도 전체 균형발전 측면 뿐만 아니라 인접 시·군의 접근성도 좋아 경기도 산하 공공기관 분산배치 목적과 부합한다경기도시장상권진흥원이 광주시에 유치되길 희망한다고 밝혔다.


주요기사
이슈포토
  • 인천 부평署, 남학생 제자와 부적절 관계...고교 40대 여교사 조사 중
  • 이항진의 말과 행동, 과연 여주시장 맞나
  • 인천공항 출국 수속장 셔터(수하물 벨트) 부순 20대 네팔인 붙잡혀
  • 김상호 하남시장 '교산지구 발표...핵심은 3호선 건설'
  • ‘코로나 시대’ 국민 정서함양은 문화예술
  • [단독] 여주시민축구단 K4 “나오지 않는 선수 급여 유용”...결국 “해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