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천시, 특별교부세 25억원 확보 ‘역대 최대’
상태바
이천시, 특별교부세 25억원 확보 ‘역대 최대’
  • 송석원 기자
  • 승인 2020.08.11 18:57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이천시는 행정안전부로부터 지역현안 해결을 위한 특별교부세 25억 원을 확보했다. 사진은 이천시청 전경. (사진=중앙신문DB)
이천시는 행정안전부로부터 지역현안 해결을 위한 특별교부세 25억 원을 확보했다. 사진은 이천시청 전경. (사진=중앙신문DB)

이천시는 행정안전부로부터 지역현안 해결을 위한 특별교부세 25억 원을 확보했다고 밝혔다.

특별교부세는 지방자치단체의 당면 현안사업이나 재난 등 예기치 못한 재정수요를 고려해 정부가 배분하는 예산으로 지역현안, 재난안전분야 등의 재원으로 활용된다.

확보한 특별교부세 대상사업은 율면 진입도로 개선 지방하천 하도정비 공사 장호원 버스공영차고지 설치 공사 가좌1리 우수관로 설치 장호원 전통시장 환경개선으로 지역주민의 편익 증진 및 안전 확보와 밀접한 사업들이다.

이천시는 이번 특별교부세 확보로 그동안 아프리카 돼지열병 방역, 코로나19 대응 및 3차 귀국 우한교민 수용, 한익스프레스 물류창고 화재 수습 등으로 잠시 정체되어 있던 현안사업 추진에도 탄력을 받을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

엄태준 이천시장은 코로나19 등으로 어려운 경제 상황 속에서 지역현안 사업의 원활한 추진을 위해 재원 확보가 어느 때보다 절실한 상황이며, 앞으로도 중앙정부와 긴밀히 협조하여 시민 안전 확보 및 불편사항 개선 등을 적극적으로 추진하겠다는 입장을 밝혔다.


주요기사
이슈포토
  • 인천 부평署, 남학생 제자와 부적절 관계...고교 40대 여교사 조사 중
  • 이항진의 말과 행동, 과연 여주시장 맞나
  • 인천공항 출국 수속장 셔터(수하물 벨트) 부순 20대 네팔인 붙잡혀
  • 김상호 하남시장 '교산지구 발표...핵심은 3호선 건설'
  • ‘코로나 시대’ 국민 정서함양은 문화예술
  • [단독] 여주시민축구단 K4 “나오지 않는 선수 급여 유용”...결국 “해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