양평군 제9회 소나기마을문학상에 채희문·강정구·김채령·백시종 선정
상태바
양평군 제9회 소나기마을문학상에 채희문·강정구·김채령·백시종 선정
  • 장은기 기자
  • 승인 2020.07.30 18:25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각 부문별 1000만 원 상금 수여
9월 11일 황순원문학제서 시상

9소나기마을문학상의 각 부문 수상자가 결정됐다.

양평군이 주최하고 황순원 기념사업회가 주관하는 소나기마을문학상은 소나기의 작가 황순원 문학정신을 기리기 위해 지난 2012년에 제정 됐으며, 올해부터 황순원 양평문인상이 신설됐다.

지난 28일 발표된 이번 수상자()는 황순원 작가상에 소설가 채희문의 소설집 바람도 때론 슬프다’(서연비람), 황순원 문학연구상에 강정구의 황순원 연구서 황순원과 순수문학 다시 읽기’(문학수첩), 황순원 신진문학상에 김채령의 장편소설 천재들의 초상’(작가)이 각각 선정됐다. 신설된 황순원양평문인상은 백시종의 장편소설 호 아저씨를 기다리며’(문예바다)가 대상으로 선정됐다.

소나기마을문학상 상금은 각 부문별로 1000만원이며 시상식은 제17회 황순원문학제 첫째 날인 오는 911일 황순원문학촌 소나기마을에서 열린다.


주요기사
이슈포토
  • 의왕시, 백운밸리 롯데쇼핑몰 건축공사 예정대로 진행
  • 140만 원 빌렸는데 이자만 600만 원... 道, 금융 피해본 저신용자 300만 원 대출
  • 남동구 어린이급식관리지원센터, 공공청사 내 입주
  • 道, 청년들 정신과 외래치료비 최대 36만원 지원
  • 여전히 해결되지 않고 있는 '하남 미사호수공원' 수질 오염 논란
  • ‘수도이전’ 정략적인 반전카드는 ‘禁物’