양평군, 경기지역 꿀벌 신품종 지역 적응 시험 성공적 추진
상태바
양평군, 경기지역 꿀벌 신품종 지역 적응 시험 성공적 추진
  • 박도금 기자  jasm8@daum.net
  • 승인 2017.11.16 16:55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 중앙신문=박도금 기자 | 양평군 농업기술센터(소장 정진칠)는 지난 2015년 농촌진흥청 주관 국책연구 공동사업(국가농업 R&D 연구개발 사업) 공모과제에 선정돼 3년간 서양종꿀벌 신품종의 경기지역 지역적응시험에 성공했다고 지난 15일 밝혔다.

‘경기지역 서양종 꿀벌 신품종 육성 보급을 위한 지역적응성 시험’ 공모과제는 농촌진흥청 국립농업과학원에서 개발한 서양종꿀벌 우수계통을 경기지역에서 사양했을 때 품종의 고유한 특성과 봉군발육 등을 조사하는 시험연구과제이다.

군은 2015년부터 수밀력(벌이 꿀을 수집하는 능력)이 우수한 ‘장원벌’의 형질특성 평가와 봉군발육(벌의 생장상태) 조사결과 기존의 꿀벌보다 약 30%이상 우수한 수밀력을 갖추고 있음을 밝혔다.

이렇게 조사된 성적을 바탕으로 경기도농업기술원은 2017년 곤충자원센터에서 ‘장원벌’ 보급 사업설명회를 갖고 10개(양평, 성남, 용인, 안산, 평택, 김포, 안성, 의왕, 파주, 양주)시·군 70개 양봉농가를 대상으로 장원벌 확대 보급 사업을 실시하였으며, 벌꿀 생산량도 기존의 16.8kg정도에서 연간 22kg이상을 한 벌통에서 생산할 수 있다고 밝혔다.

또한, 2016년과 2017년 로열젤리 생산성이 우수한 서양종꿀벌 ‘로열1호’를 대상으로 경기지역 적응시험을 실시하였으며, 로열젤리 생산성과 꿀벌 사양특성에서 우수한 시험 성적을 보였다고 밝혔다.

군 관계자은 “이번 연구과제를 통해 수밀력과 로열젤리 생산성 등 우수한 서양종꿀벌 혈통 등을 지속적으로 관찰·조사함으로써 새로 개발된 우수품종이 경기지역에서의 잘 적응할 수 있도록 연구를 계속할 것”이며, “우수계통의 꿀벌을 농가에 확대 보급하여 양봉산업 발전과 농가소득 향상에 기여 하겠다.”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
  • 양평 대표축제 '제14회 양평 용문산 산나물축제' 개막
  • 김포시청 공직자 또 숨져
  • 오산서 택시와 SUV차량 충돌사고...운전자·승객 2명 숨지고 1명 부상
  • [오늘 날씨] 경기·인천(24일, 수)...돌풍·천둥·번개 동반 비, 최대 30㎜
  • [오늘 날씨] 경기·인천(11일, 토)...일부지역 오전부터 ‘비’
  • [오늘 날씨] 경기·인천(5일, 일)...천둥·번개 동반한 강한 비 ‘최대 100㎜ 이상’