서정대, 대학생 청소년 교육지원장학금 거점학교 선정
상태바
서정대, 대학생 청소년 교육지원장학금 거점학교 선정
  • 강상준 기자  sjkang14@naver.com
  • 승인 2020.06.03 18:36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10억 5천만원 장학금으로 지급
서정대학교가 올해 상반기 공무원 합격자 수가 17명에 달하고 2018년에는 45명이 합격했다. (사진제공=서정대학교)
서정대학교는 2020년도 한국장학재단에서 운영하는 대학생 청소년 교육지원 장학금 거점대학으로 선정됐다. (사진제공=서정대학교)

서정대학교는 2020년도 한국장학재단에서 운영하는 대학생 청소년 교육지원 장학금 거점대학으로 선정됐다.

3일 서정대에 따르면 대학생 청소년 교육지원은 대학생이 청소년을 대상으로 지식과 경험을 나누고 재단은 대학생에게 미래 인재로 성장할 수 있는 기회와 장학금을 지원하여 등록금 및 생활비 부담을 경감할 수 있도록 하는 국가근로장학사업이다.

대학생 청소년 교육지원장학금 거점선정대학은 총 10억 5천만원이 지원되며 이는 모두 해당 장학사업에 활동한 학생들의 장학금으로 배급될 예정이다.

직전 학기 학점이 (70점) 이상인 학생은 대학생 청소년 교육지원사업 신청이 가능하고 멘토링 활동으로 장학금을 수혜받을 수 있다. (1학년 2학기부터 직전 학기 학점 산정이 되므로 1학년 1학기의 학생은 모두 신청이 가능함) 최대 활동시간은 주20시간, 월80시간, 학기450시간이며 시급은 11650원이다.

활동장소는 지역아동센터, 초··고교, VMS 1365 등록시설이며 위치는 학생들이 직접 선정이 가능하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
  • 여주~원주 복선전철 제1공구 올 7월 첫삽...여주시, 강천역 신설 본격 추진
  • 이재명 후보, 지지율 40.1% ‘상승세’···윤석열 후보 ‘오차범위 밖으로 제쳐’
  • [기자수첩] 어째서 일산에서만 땅꺼짐 사고 잦나?...주민들, 추락할까 두렵다
  • 윤화섭 “명절 전, 생활안정지원금 지급할 수 있도록 해야”
  • 인천시 2022년부터 달라지는 제도 수록...‘슬기로운 인천생활’ 발간
  • 계양산 등산객한테 돌 던진 30대 여성 입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