화성시, 반정천 일대 악취유발 제조장·음식점 긴급점검
상태바
화성시, 반정천 일대 악취유발 제조장·음식점 긴급점검
  • 김삼철 기자
  • 승인 2020.05.21 15:46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화성시가 최근 반정천 일대에서 하천 오염 및 악취 민원이 급증함에 따라 긴급 점검에 나선다. 사진은 화성시청 전경 (사진=중앙신문 DB)
화성시가 최근 반정천 일대에서 하천 오염 및 악취 민원이 급증함에 따라 긴급 점검에 나선다. 사진은 화성시청 전경 (사진=중앙신문 DB)

화성시가 최근 반정천 일대에서 하천 오염 및 악취 민원이 급증함에 따라 긴급 점검에 나선다.

기간은 오는 25일부터 내달 5일까지 10일간이며, 대상은 반정천 일대 음식점과 제조장 약 78개소이다.

시는 이번 점검을 위해 환경지도과, 동부 복지위생과, 하수과, 건설과 총 4개 부서로 구성된 합동점검반을 꾸리고 각종 위반사항을 전방위 조사하겠다는 목표다.

주요 점검사항으로는 환경오염 배출시설 무허가 또는 미신고, 오염물질 무단방류, 배출시설 운영관리 등이다.

위반사항 적발 시에는 고발 및 행정처분이 내려질 예정이다. 또한 영세업소나 환경관리 취약업소에게는 불법행위에 대한 처벌과는 별도로 기술자문을 지원해 적절한 관리가 이뤄질 수 있도록 도울 방침이다.

박윤환 환경사업소장은 시민의 건강과 위생에 직결되는 하천오염행위를 철저히 차단할 것이라며, “한 번의 점검으로 끝내지 않고 지속적인 모니터링으로 불법행위가 근절될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
  • 고양시 신청사 ‘주교 제1공영주차장’으로 최종 선정
  • 안성시, 고추심는 승용 채소이식기 개발..‘연시회’ 개최
  • 이재명 대법원 선고, 언제 나오나?
  • 인천시, 성실 채무상환 시민 돕는다···‘인천어진론’ 3.5% 저금리 대출
  • LG트윈타워 청소노동자들, '생활임금 보장' 촉구 기자회견 개최
  • 용인시 66번째 코로나19 확진자 발생···4주만에 지역사회 감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