양평군, 2023년 ‘공설화장시설’ 준공 목표
상태바
양평군, 2023년 ‘공설화장시설’ 준공 목표
  • 장은기 기자
  • 승인 2020.05.20 17:39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8~9월 지역 공모 목표로 사업 추진
주민들 소통 후 적절한 부지 선정
양평군은 공설화장시설 건립 관련 조례가 공포됨에 따라 공설화장시설 건립을 본격 추진한다고 20일 밝혔다. (사진=중앙신문DB)
양평군은 공설화장시설 건립 관련 조례가 공포됨에 따라 공설화장시설 건립을 본격 추진한다고 20일 밝혔다. (사진=중앙신문DB)

양평군은 공설화장시설 건립 관련 조례가 공포됨에 따라 공설화장시설 건립을 본격 추진한다고 20일 밝혔다.

공포된 조례에 따르면 군 공설화장시설은 인센티브 제공을 통한 지역공모사업으로 추진하는 것을 기본방향으로, 이후 건립추진위원회 구성, 후보지 주민공모에 따른 인센티브 방안 검토와 타당성 용역 등을 통해 건립부지를 최종 결정하게 된다.

군은 위원회 구성 및 인센티브 등 세부사항을 확정하고 8~9월 지역 공모를 목표로 사업을 추진한다

장사시설 건립의 최대 쟁점이 될 부지선정과 관련해 공모사업에 참여하는 지역주민들의 자발적인 동의가 우선 돼야 하며 의견을 최대한 수렴하기 위한 공청회 등을 거쳐 주민들과 충분한 소통을 통해 적절한 부지를 선정한다는 방침이다.

군에서는 화장수요 충족을 위해 지난해 새롭게 문을 연 인근 시군의 광역화장시설을 동등한 자격으로 이용하는 방안에 대해 협의를 진행했으나, 해당지역 주민들의 화장시설 이용이 원만치 않다는 의견에 따라 자체적으로 공설화장시설 건립을 추진하는 것으로 기본방침을 정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
  • 고양시 신청사 ‘주교 제1공영주차장’으로 최종 선정
  • 안성시, 고추심는 승용 채소이식기 개발..‘연시회’ 개최
  • 이재명 대법원 선고, 언제 나오나?
  • 인천시, 성실 채무상환 시민 돕는다···‘인천어진론’ 3.5% 저금리 대출
  • LG트윈타워 청소노동자들, '생활임금 보장' 촉구 기자회견 개최
  • 용인시 66번째 코로나19 확진자 발생···4주만에 지역사회 감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