수원시도 10만원씩 ‘재난기본소득’ 지급
상태바
수원시도 10만원씩 ‘재난기본소득’ 지급
  • 권영복 기자
  • 승인 2020.04.02 18:08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44개 동주민센터서 신청 가능
수원시가 코로나19로 인한 경제위기 극복을 위해 시민 1인당 10만원의 재난기본소득 지원금을 지역화폐로 지급한다고 염태영 시장이 브리핑을 하고 있다. (사진제공=수원시청)
수원시가 코로나19로 인한 경제위기 극복을 위해 시민 1인당 10만원의 재난기본소득 지원금을 지역화폐로 지급한다고 염태영 시장이 브리핑을 하고 있다. (사진제공=수원시청)

수원시가 신종 코로나19 바이러스 감염증으로 인한 경제위기 극복을 위해 시민 1인당 10만원의 재난기본소득 지원금을 지역화폐로 지급한다.

염태영 수원시장은 2일 시청 브리핑룸에서 수원시 재난기본소득 지원계획 발표브리핑을 열어 국내 전대미문한 코로나19 사태로 유례없는 비상상황을 맞고 있다며 이같은 계획을 발표했다.

이에 따라 수원시민은 1인당 경기도 재난기본소득 지원금 10만원과 시 재난기본소득 지원금 10만원을 합해 20만원을 받게 됐다. 이와 별도로 지급될 정부 지원금 규모는 다음주 확정될 전망이다.

현재 수원시 인구는 1192762(내국인)으로 시는 1192억여원의 재원을 마련해 재난기본소득 지원금으로 사용할 예정이다.

염 시장은 재정투입에는 신속성적시성이 중요하다. 즉시 지원되지 않으면 그 효과는 반감된다수원형 재난기본소득에 대한 발표가 늦은 만큼 지급은 최대한 조속히 이뤄질 수 있도록 신청방법을 간소화할 방침이라고 말했다.

수원시 재난기본소득 지원금 안건은 다음주 열리는 시의회 본회의에 상정된다. 시의회 의결 이후 지역 내 44개 동()행정복지센터에서 지급 신청 가능하다.



주요기사
이슈포토
  • 고양시 신청사 ‘주교 제1공영주차장’으로 최종 선정
  • 이재명 대법원 선고, 언제 나오나?
  • LG트윈타워 청소노동자들, '생활임금 보장' 촉구 기자회견 개최
  • 한국문화해외교류협회 서울경기지회장에 김완수 교수 위촉
  • 시흥시 배곧생명공원서 7월부터 ‘순찰 로봇’ 운영
  • 하남시 교산 신도시 교통대책 확정···“5철·5고·5광 시작”