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성만 부평갑 후보. 부평역서 공식 선거운동 돌입
상태바
이성만 부평갑 후보. 부평역서 공식 선거운동 돌입
  • 이복수 기자
  • 승인 2020.04.02 14:44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이성만 더불어민주당 부평갑 후보가 2일 아침 백운역앞에서 선거운동원들과 함께 출근길 시민들에게 인사하고 있다.(사진제공=이성만 후보 선거 사무소)

더불어민주당 부평갑 이성만 후보가 2일 아침 일찍 출근길 시민들에게 인사하는 것을 시작으로 13일간의 선거운동 레이스에 돌입했다.

이 후보는 이날 오전 7시 인천도시철도 1호선 부평역사 2층에서 전철 이용객과 출근길에 나선 시민들에게 인사하며 지지를 호소했다.

이어 부평시장역에서 선거운동원들과 함께 간단한 출정식을 겸한 유세에 나서고 백운역, 동암북부역으로 이동해 유세를 펼친 뒤 부평공원, 십정시장, 골목길 등 골목길 구석구석을 찾아 코로나19 방역 활동과 함께 바닥 민심 훑기 선거운동을 펼쳤다.

오후에도 선거구내 부평역사 등 전철역과 전통시장, 골목길을 차례로 돌며 주민들과의 접촉면을 넓혀갈 계획이다.

21대 총선에서 이 후보는 부평의 새로운 시작, 확실한 변화를 캐치프레이즈로 부평역 지하화를 통한 수도권 서부 중심 상권 개발 GTX(수도권광역급행철도) - B노선 조기 착공 부평미군기지(캠프 마켓) 문화생태공원 조성 백운역 주변 덮개공원 조성 및 철로변 생태 복원 일신동 군부대 헬기장 이전 및 주변 환경 개선 공공산후조리원 및 육아종합지원센터 건림 등을 주요 공약으로 내세웠다.

이 후보는 이번 총선은 정체된 부평을 변화된 희망의 도시로 만드느냐, 아니면 과거의 정체되고 낙후된 도시에 머무느냐를 결정짓는 중요한 선거라며 부평의 발전과 새로운 미래를 위해 기호 1번 이성만을 선택해 달라고 호소했다.

그는 선거일까지 혼신의 힘을 다해 구민과 함께 하는 승리를 반드시 만들어 내겠다고 강조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
  • [단독] 개인정보 담긴 '용인시 3개 구청 공문서' 수천 장, 고물상 '폐지 더미서 발견'
  • 경기 289명, 인천 32명 신규 확진...경북 BTJ 열방센터 방문 경기도민에 '행정명령'
  • 수원 라마다프라자 호텔 5층서 불... '인부 1명 사망, 투숙객 139명 대피'
  • 파주 지하철 3호선 연장 사업 탄력···2023년 말 공사 착공
  • 안산시, GTX-C 연장 ‘6철’ 시대···서울 삼성역 30분 내외 가능
  • “검찰청법 폐지해 수사·기소 분리해야”···與 위원들 ‘공소청 법안’ 발의