성남, 코로나 확진자 2명 추가 발생… 3명으로 늘어나
상태바
성남, 코로나 확진자 2명 추가 발생… 3명으로 늘어나
  • 장은기 기자
  • 승인 2020.02.28 17:12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수정구 복정동 35세 남성·중원구 성남동 33세 여성
28일 오전 은수미시장이 코로나19 추가 확진자 발생에 따른 긴급브리핑을 하고있다.(사진제공=성남시청)

은수미 시장은 28일 오전 "수정구 복정동에 거주하는 만35A남성과 중원구 성남동의 33B여성이 추가 확진됐다"고 밝혔다.

분당구 야탑3동에 사는 25세 남성이 지난 25일 처음으로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자로 확진된 데 이어 282명의 추가 환자가 발생해 성남시 확진환자는 총 3명으로 늘었다.

이들은 함께 식사했던 지인이 26일 밤 11시쯤 서울 강남구에서 확진 판정 통보를 받은 사실을 확인하고, 27일 오전 자신의 승용차로 분당구보건소 선별진료소를 방문, 검체 검사를 받았다.

이후 A씨는 27일 오후 758, B씨는 밤 1110분에 각각 양성 판정을 받은 것으로 확인됐다.

확진자 2명은 지난 22일 오후 8시부터 강남구의 세 번째 확진자 및 그의 남편과 함께 강남구 세 번째 확진자의 자택에서 식사를 했고 다음날 오전 2시까지 머물렀던 것으로 알려졌다.

성남시 두 번째 확진자 A씨는 강남구 세 번째 확진자의 남편 고향인 대구의 친구 사이이며, 최근 대구 방문사실은 없는 것으로 확인됐다.

시는 A씨는 27일 밤 18분에 B씨는 28일 오전 1시에 각각 성남시의료원으로 이송, 음압병동에서 격리 치료 중이다. 확진자의 성남동 자택과 주변 소독을 했다. A씨는 함께 거주하는 가족은 없는 것으로 확인됐다.

세 번째 확진자 B씨와 함께 거주 중인 남동생, 어머니는 28일 오전 9시 검체를 채취, 검사 중이다.

시는 증상 발생 1일 전부터 방문지 및 상세 이동경로를 파악하는 한편 마스크 착용 여부를 포함해 접촉자를 조사하고 역학조사 동선에 따라 추가 방역 소독을 할 계획이다.



주요기사
이슈포토
  • 여주 프리미엄 아울렛 일부 매장 폐쇄···코로나19 확진자 다녀가
  • 포천시, 재난기본소득 시민 1인당 40만 원 지급 계획
  • 광명시, 두 번째 코로나19 확진자 발생···하안5단지 거주 40대 여성
  • 코로나19 "인천시 선제대응·성숙한 시민의식이 함께 막는다"
  • [단독] 광주시, ‘도로구간 제외·편입’ 갈팡질팡
  • 이재명·이재정 “코로나19 중대 고비···학원 휴원 적극 협조해달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