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명시, 6550억 투입 ‘문화관광복합단지’ 조성
상태바
광명시, 6550억 투입 ‘문화관광복합단지’ 조성
  • 장병환 기자
  • 승인 2019.12.02 19:24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광명도시공사·NH투자증권 컨소시엄과 사업 협약 체결
광명시는 2일 시청 중회의실에서 광명 문화관광복합단지 조성 사업 협약을 체결했다. 사진 왼쪽부터 김대철 HDC현대산업개발 사장, 김종석 광명도시공사 사장, 박승원 광명시장, 최승호 NH투자증권 대표, 박현만 제일건설(주)대표이사, 봉원석 미래에셋대우 IB2부문 대표. (사진제공=광명시청)
광명시는 2일 시청 중회의실에서 광명 문화관광복합단지 조성 사업 협약을 체결했다. 사진 왼쪽부터 김대철 HDC현대산업개발 사장, 김종석 광명도시공사 사장, 박승원 광명시장, 최승호 NH투자증권 대표, 박현만 제일건설(주)대표이사, 봉원석 미래에셋대우 IB2부문 대표. (사진제공=광명시청)

광명시가 광명동굴과 주변 17만 평(56)에 세계 최고 수준의 자연주의(Eco) 테마파크인 광명 문화관광복합단지를 조성한다. 이 사업으로 광명·시흥 테크노밸리와 역세권지구를 연계한 광명의 관광·첨단산업·상업 클러스터가 형성된다.

광명시는 2일 광명시청 중회의실에서 언론 브리핑을 통해 광명도시공사와 NH투자증권 컨소시엄[NH투자증권(), HDC현대산업개발(), 미래에셋대우, 제일건설()]이 광명 문화관광복합단지 조성 사업 협약을 체결했다고 밝혔다.

이를 위해 광명도시공사는 425일 사업자 공모를 시작으로 96일 평가위원회 등을 통해 NH투자증권 컨소시엄을 우선협상대상자로 선정했다. 이후 시와 도시공사, 전문가로 구성된 TF팀이 약 3개월 간 협상을 거쳐 이날 체결이 이뤄졌다.

광명 문화관광복합단지 조성 사업은 총 사업비 6550억 원이 소요되며, 2020년 초 프로젝트회사(PFV)를 설립하고, 2021년까지 사업인허가 완료, 2020년 착공 및 공동주택용지 분양을 거쳐 20266월경 완료될 예정이다.

에코 힐링(Eco-Healing), 에코 사이클링(Eco-Cycling), 에코 에듀케이션(Eco-Education), 에코 디스커버리(Eco-Discovery) 4가지 테마로 조성되며, 광명시 가학동 10번지 일대 약 56(17만 평) 부지를 개발하는 사업과 광명동굴·가학산 근린공원·자원회수시설을 관광테마파크로 조성하는 사업이 추진된다.

17만 평 부지에는 자연 지형을 활용한 워터마운틴 스파와 라이프스타일센터(상업시설), 네이처빌리지 복합문화시설 등이 들어서고, 광명동굴·가학산 근린공원·자원회수시설에는 글로벌 네이처 브랜드 1위인 디스커버리(Discovery)가 참여해 동굴의 강점을 살리고 자연 속 체험을 제공할 액티비티, 에듀테인먼트, 클라이밍, 포레스트 시네마 등이 도입된다.

시는 이 사업으로 인해 총 2051억 원의 이익(사업이익 1013억 원·광명동굴 사용료 1038억 원)이 있을 것으로 보고, 개발이익과 공공도서관, 문화활성화기금, 도로 신설 등 공공기여를 통해 주민 복지를 향상시킨다는 계획이다.

박승원 광명시장은 광명 문화관광복합단지 조성 사업은 활력 있는 지역경제, 일자리가 풍부한 자족도시를 실현할 성장 동력이라며 이 사업을 성공적으로 추진해 시민들이 행복하고 삶의 질이 높은 도시로 만들어 가겠다고 밝혔다.


주요기사
이슈포토
  • 안양시, ‘GTX C노선’ 인덕원 정차 추진 본격화
  • 불통 수원시, 이번엔 소방법 위반 논란
  • 성남시 ‘미니 태양광 설치’ 최대 70% 지원
  • 여주 ‘미래 경쟁력 끌어내는 걷고 싶은 도시로 간다’
  • 포천 지역 골프장, 그린피 할인 통해 지역과 상생 실천
  • 의정부천문대 신축 개관, 여러 행성 볼 수 있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