파주시, ‘감악산 출렁다리’ 방문객 증가…200만 돌파 눈앞
상태바
파주시, ‘감악산 출렁다리’ 방문객 증가…200만 돌파 눈앞
  • 박남주 기자
  • 승인 2019.11.21 17:1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주차장 확충·먹거리촌 조성 추진
파주시 감악산 출렁다리. (사진제공=파주시청)
파주시 감악산 출렁다리. (사진제공=파주시청)

찾은 누적 방문객이 꾸준히 증가해 지난 4일 기준 190만 명으로 집계돼 200만 명 돌파를 눈앞에 두고 있다.

이는 20169월 출렁다리 개통 이후 가을 성수기 뿐 아니라, , 여름, 겨울에 이르기까지 방문객이 꾸준히 증가한 결과로, 매일 1700여 명이 방문한 셈이다.

감악산 특유의 검푸른 빛과 가을 단풍이 어우러진 고즈넉한 풍경은 가족 단위 및 단체 관광객의 방문 뿐 아니라, 서울과 경기도 인근 지역의 재충전을 원하는 직장인과 학생들의 나 홀로 방문으로 이어지고 있다.

이에 시는 가을철과 겨울철로 이어지는 감악산 출렁다리 방문객의 안전 확보를 위해 지난 9월 출렁다리 안전성 평가를 마쳤고, 현재 관광객 편의 증진을 위한 주차장 확충과 먹거리촌 조성 공사를 진행하고 있다.

박준태 관광사업소장은 산악현수교인 감악산 출렁다리는 파주와 양주, 연천을 잇는 21km의 둘레길과 연계 돼 있어 계절과 상관없이 방문객이 지속적으로 방문하는 만큼 안전하고 힐링하는 관광이 될 수 있도록 지속적인 인프라 구축을 위해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
  • 불통 수원시, 이번엔 소방법 위반 논란
  • 성남시 ‘미니 태양광 설치’ 최대 70% 지원
  • 여주 ‘미래 경쟁력 끌어내는 걷고 싶은 도시로 간다’
  • 포천 지역 골프장, 그린피 할인 통해 지역과 상생 실천
  • ‘동탄~청주국제공항(수도권 내륙선)’ 철도망 탄력
  • 화성시 ‘민‧군통합공항 화성시 이전’ 여론조사 70% 확고한 반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