포천시, 외국인 눈높이에 맞춘 납세 통합안내문 배부
상태바
포천시, 외국인 눈높이에 맞춘 납세 통합안내문 배부
  • 김성운 기자
  • 승인 2019.11.06 17:05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포천시는 7일부터 “3개 외국어로 번역한 납세 안내 리플릿을 포천나눔의집 이주민지원센터와 건강가족다문화센터, 가산이주노동자센터와 외국인체납자 각 가정에 배부한다”고 밝혔다. (사진=중앙신문DB)

포천시는 7일부터 “3개 외국어로 번역한 납세 안내 리플릿을 포천나눔의집 이주민지원센터와 건강가족다문화센터, 가산이주노동자센터와 외국인체납자 각 가정에 배부한다”고 밝혔다.

외국어 납세 안내 리플릿은 외국인들이 가장 많이 납부하는 주민세, 자동차세, 자동차검사지연과태료 등 일상생활과 밀접한 지방세 및 과태료 등에 대한 정보를 담고 있다.

시 관계자는 다문화가족 및 외국인이 지방세에 대해 잘 알지 못해 지방세가 체납되고 있으며, 과세 규모가 늘어나는 만큼, “체납액 규모 또한 꾸준하게 증가하고 있다”고 밝혔다.

또한 “외국인체납은 출국 후 재입국하지 않는 한 징수가 불가능하므로 징수율이 저조하다”고 밝힌 시 관계자는 “체납 발생을 사전에 예방하고 외국인 납세자에게 편의를 제공하기 위해 외국어 지방세 및 세외수입 안내 리플릿을 제작하게 됐다”고 말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
  • 불통 수원시, 이번엔 소방법 위반 논란
  • 성남시 ‘미니 태양광 설치’ 최대 70% 지원
  • 여주 ‘미래 경쟁력 끌어내는 걷고 싶은 도시로 간다’
  • 포천 지역 골프장, 그린피 할인 통해 지역과 상생 실천
  • ‘동탄~청주국제공항(수도권 내륙선)’ 철도망 탄력
  • 입주민 동의 없이 아파트 옥상에 이동통신 중계기 설치 논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