여주시, ‘부동산중개업 상담사례집’ 발간·배부
상태바
여주시, ‘부동산중개업 상담사례집’ 발간·배부
  • 김광섭 기자
  • 승인 2019.10.20 19:5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여주시는 2019년 ‘부동산중개업 상담사례집’ 800부를 발간·배부했다. (사진제공=여주시청)

여주시가 부동산 관련 전문지식 함양을 위해 부동산 관련 최일선 실무자의 현장경험 노하우 등이 수록된 2019년 ‘부동산중개업 상담사례집’ 800부를 발간·배부했다고 전했다.

또, 금번 발간한 상담사례집은 관내 개업공인중개사의 직무교육 및 신규 업무담당자의 업무수행능력 향상을 위한 길라잡이로 활용할 계획이라고 덧붙였다.

모두 205쪽 총 7장으로 구성된 이 책자에는 부동산중개업 민원업무처리, 공인중개사법 위반 행정처분절차, 진정민원 답변사례 등이 일관성과 통일성에 맞게 편성되어 누구나 쉽게 이해하도록 작성되었다. 이렇듯 부동산중개업에 관한 정보를 망라한 만큼 부동산중개업 개설을 준비 중이거나 신규 개설 등록한 개업공인중개사들에게 유익한 정보를 제공하며, 부동산개발에 대한 기본 지식과 법령 등도 담아 시민의 재산권 보호와 부동산거래질서 확립에도 크게 기여할 것으로 기대된다.

엄경숙 행복민원과장은 “이번 책자 발간이 부동산 중개업무와 관련한 민원처리절차, 중개사고의 유형 및 판례 등 실무역량 강화를 목적으로 이뤄진 만큼 개업공인중개사의 자질향상 및 부동산 중개업자들의 효율적인 업무 수행에 기여할 수 있는 계기가 되기를 바란다” 고 말했다.

여주시는 200여 개의 부동산중개사무소를 관리하고 있으며, ▲민원처리기간 단축(7일→2일 이내), ▲일하는 방식 개선을 통한 예산절감(우편통지→문자발송), ▲개업공인중개사 ID카드 명찰제 확대 도입, ▲불법중개행위 근절 홍보 지속 추진, ▲어려운 이웃을 위한 무료중개서비스 등 안전한 부동산거래문화 조성을 위한 다양한 선진화 시책을 발굴·추진하고 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
  • 고양시 신청사 ‘주교 제1공영주차장’으로 최종 선정
  • 안성시, 고추심는 승용 채소이식기 개발..‘연시회’ 개최
  • 이재명 대법원 선고, 언제 나오나?
  • 인천시, 성실 채무상환 시민 돕는다···‘인천어진론’ 3.5% 저금리 대출
  • LG트윈타워 청소노동자들, '생활임금 보장' 촉구 기자회견 개최
  • 용인시 66번째 코로나19 확진자 발생···4주만에 지역사회 감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