양평 황금들녘에서 첫 벼베기
상태바
양평 황금들녘에서 첫 벼베기
  • 장은기 기자
  • 승인 2019.08.27 17:58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양평 곡수리 전경복 농부가 콤바인을 이용해 벼베기를 하고 있다. (사진제공=양평군청)

지난 26일 양평 지평면 곡수리 전경복 농가 6,600㎡의 논에서 첫 벼베기가 한창이다. 이날 수확한 햅쌀은 월백이라는 조생종 품종으로 지난 4월 15일 모내기 후 134일 만에 얻은 첫 결실로 로컬푸드 매장 및 직거래를 통해 판매하게 된다.

박우영 양평군농업기술센터 소장은 "양평지역의 본격적인 벼 베기는 9월 중순으로 금년 벼 생육상태가 양호하여 작황이 좋을 것으로 예상되며 농사기술과 병충해 방제 등 농업발전을 위해 연구와 지원을 이어갈 것"이라고 말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
  • 불통 수원시, 이번엔 소방법 위반 논란
  • 성남시 ‘미니 태양광 설치’ 최대 70% 지원
  • 여주 ‘미래 경쟁력 끌어내는 걷고 싶은 도시로 간다’
  • 포천 지역 골프장, 그린피 할인 통해 지역과 상생 실천
  • ‘동탄~청주국제공항(수도권 내륙선)’ 철도망 탄력
  • 화성시 ‘민‧군통합공항 화성시 이전’ 여론조사 70% 확고한 반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