여주시 체납·대포차량 번호판 영치 및 일제단속
상태바
여주시 체납·대포차량 번호판 영치 및 일제단속
  • 임미경 기자  jasm8@daum.net
  • 승인 2017.06.12 18:25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여주시는 지난 7일 ‘체납차량 번호판 전국 일제 영치의 날’을 맞이해 지방세 및 과태료 체납차량을 대상으로 번호판 영치와 대포차량 일제 단속을 실시했다.

세무과 단속반원 들은 영치시스템 탑재형 차량 등 첨단 영치장비를 동원해 지방 자주재원 확충 및 과태료 체납 주민납부의식 고취, 공평납세 실현 등을 위해 체납차량 차주들의 거센 저항에도 불구하고 궂은일들을 묵묵히 수행해 나갔다.

번호판 영치대상 차량은 자동차세 및 차량관련 과태료를 2회 이상 체납한 모든 차량이 대상이다. 또한 4회 이상 체납된 차량과 대포차량은 자치단체 간 징수촉탁 제도를 활용해 차량등록지 여부와 관계없이 전국 자치단체 어디에서나 번호판을 영치한다.

여주시는 체납차량에 대해서 상시 1주일에 3회 이상 영치활동을 실시할 뿐만 아니라 체납자에 대한 예금압류 및 추심, 부동산압류, 고질체납자 형사고발 등 가능한 모든 강력한 징수 활동으로 체납액 일소에 최선을 다하고 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
  • 부족 요소수 공급되는 ‘거점 주유소 100곳은 어디?’...현장선 혼란
  • 여야, 대선 후보 지지도 ‘간발의 차’···윤석열 40.0%·이재명 39.5% ‘초박빙’
  • 경기북부의 한 어린이집 원장 남편..‘4살 여아에게 몹쓸 짓?’...경찰 수사 중
  • 용인 탈출곰 또 사살, 1마리 남아...수색 재개
  • 김종인 “현실정치 떠나 일상으로 ‘회귀’”···더 이상 정치 문제 얘기하고 싶지 않아
  • 단둘이 지내면서 ‘중학생 딸 성추행하고 학대한, 친아빠 징역 6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