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d. 2019.06.16 일 07:37
상단여백
HOME 지역사회 평택시
평택시, ‘인구50만 도시 평택, 시민에게 듣다’ 미래발전전략 대토론회 개최
  • 평택=김종대 기자
  • 승인 2019.05.22 17:05
  • 댓글 0

평택시는 22일 시청 대회의실에서 ‘인구50만 도시 평택, 시민에게 듣다’라는 주제로 시민 및 각 분야 전문가 등 150명이 참여한 가운데 평택 미래발전전략 대토론회를 개최했다.

정장선 평택시장이 22일 시청 대회의실에서 ‘미래발전전략 대토론회’를 진행하고 있다. 2019.05.22 /평택시 제공

이날 토론회는 지난 4월 11일자로 평택시가 경기도에서 10번째, 전국에서 16번째로 인구 50만을 달성하면서 시가 앞으로 나아가야 할 방향에 대해 다양한 시민들의 의견을 수렴하고 50만 시민으로서의 임무와 역할을 토론하기 위해 마련됐다.

제1토론은 ‘시민이 바라는 인구 50만 대도시 시정 전략’으로 발전 저해요소 진단 및 3대 분야(교통, 문화, 균형발전)에 대해 시민생활 밀착형 개선방안을 도출했다.

제2토론은 ‘시민이 함께 만드는 인구 50만 대도시 평택’이라는 주제로 시민참여 필요성에 대한 공감대 형성 및 ‘평택형 협치 모델’을 모색하는 시간을 가졌다.

토론회에 참석한 시민은 “인구가 증가하면서 교통과 생활 인프라가 부족해지는 등 대책 마련이 시급하다”며 “시민들이 가장 필요로 하는 정책을 우선 추진해 달라”고 전했다.

정장선 평택시장은 “우리가 사는 지역 문제를 해결 하고자 소중한 시간을 내어 지혜를 모아주신 분들께 진심으로 감사드리고, 시민과 함께 행복한 평택을 만들기 위해 최선을 다 하겠다”며 “앞으로도 시민들의 적극적인 참여와 관심을 당부드린다”고 말했다.

한편, 평택시는 이번 토론회에서 나온 다양한 의견들을 통해 지역특성에 맞는 창의적 정책과 사업을 발굴하여, 관련 부서 검토 후 내년 예산에 우선 반영 할 계획이다.

평택=김종대 기자  kjd3871@hanmail.net

<저작권자 © 중앙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평택=김종대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