道교육청, 교보문고·청춘포럼과 경기꿈의학교 활성화 업무
상태바
道교육청, 교보문고·청춘포럼과 경기꿈의학교 활성화 업무
  • 권영복 기자  webmaster@joongang.tv
  • 승인 2019.04.09 15:19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협약기업과 청년들도 학생들 꿈 찾는데 함께 뜻 모아

경기도교육청은 9일 도교육청에서 교보문고, 청춘포럼과 업무협약을 체결했다. 업무협약은 경기꿈의학교 활성화와 학생들의 진로탐색을 돕기 위해 마련됐다.

경기도교육청은 9일 도교육청에서 교보문고, 청춘포럼과 경기꿈의학교 활성화와 학생들의 진로탐색을 돕기 위해 업무협약을 체결했다. 2019.04.09 /경기도교육청 제공

교보문고는 협약을 통해 전문 프로그램과 인력풀을 함께 구성하며 ‘꿈의책방 꿈의학교’를 운영하는데 협력하기로 했다. 해당 꿈의학교에 참여하는 학생들은 여름방학 중 5일 동안 교보문고 사내 강사들과 책의 탄생과 책방의 하루에 대해 배우고, 나만의 꿈의책방을 홍보하기도 하고 직접 서점을 운영해보기도 한다.

한편, 청춘포럼은 경기도 내 24개 대학 전현직 총학생회 모임으로 청년의 목소리로 사회를 변화시키고 정책을 제안하는 단체이다. 청춘포럼은 앞으로‘학생이 만들어가는 꿈의학교’ 꿈지기 활동을 적극적으로 지원하며 상호 협력하기로 했다.

경기도교육청 한관흠 마을교육공동체정책과장은 “경기도 곳곳에서 1908개 꿈의학교가 운영될 예정”이라며, “향후 다양한 기관과 협력해 학생들이 마을에서 꿈을 찾고 행복한 미래를 그려나갈 수 있도록 지원할 것”이라고 말했다. 교보문고를 포함해 농협, 여자프로농구단 등 기관과 업무협약을 맺어 만들어진 경기꿈의학교는 총 30개다.

학생들은 마을교육공동체 홈페이지(http://village.goe.go.kr)에서 다양한 꿈의학교 프로그램을 신청할 수 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
  • [기자수첩] 유나양의 죽음, 일가족 극단적 선택이 아니라 ‘자녀살해’
  • 복숭아를 먹으면 예뻐진다
  • 경기 광역의원(도의원) 당선인 명단
  • 화성시, 이주배경 아동 청소년들 ‘편의점서 손쉽게 도시락 지원받아요’
  • [오늘의 날씨] 경기·인천(23일, 목)···천둥·번개 동반한 ‘장맛비’ 최대 120㎜
  • [오늘의 날씨] 경기·인천(27일, 월)···천둥·번개 동반한 ‘장맛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