노종면 민주당 부평갑 후보, 시민·지지자로 구성된 ‘시민선대위원장’ 위촉
상태바
노종면 민주당 부평갑 후보, 시민·지지자로 구성된 ‘시민선대위원장’ 위촉
  • 이복수 기자  bslee9266@hanmail.net
  • 승인 2024.03.25 15:34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직장인·소상공인·청년 등 1300명 위촉
노 후보 “최종 2000여 명 위촉할 것”
노종면 더불어민주당 부평갑 국회의원 후보가 24일 부평 돌파캠프 시민선대위원장을 위촉했다고 밝혔다. (사진제공=노종면 후보 캠프)
노종면 더불어민주당 부평갑 국회의원 후보가 24일 부평 돌파캠프 시민선대위원장을 위촉했다. (사진제공=노종면 후보 캠프)

| 중앙신문=이복수 기자 | 노종면 더불어민주당 부평갑 국회의원 후보가 24부평 돌파캠프 시민선대위원장을 위촉했다.

시민선대위는 각계각층의 다양한 목소리를 정책에 반영하기 위한 것으로, 현재까지 직장인, 소상공인, 청년, 주부 등 1300명이 모였다.

노 후보는 최종적으로 2000여 명의 시민선대위원장을 위촉할 수 있도록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이들은 일반 시민과 지지자들의 직접 참여를 통해 구성됐으며, 선거운동 기간 시민 소통을 통해 노 후보를 알리고 정책제안·의견수렴 역할을 하게 된다.

신은호 선대위원장은 시민선대위원장은 지역사정을 속속들이 알고 있는 부평 전문가인 만큼 시민의 목소리를 보다 폭넓게 수렴할 수 있을 것이라고 말했다. 또한 노종면 후보의 당선을 위해 열정적인 소통으로 지지세 확산을 부탁드린다고 당부했다.

시민선대위원장 일동은 일 잘하는 유능한 일꾼 노종면 후보의 승리를 이끌어 더 나은 부평의 미래를 만드는데 최선을 다하겠다고 화답했다.

한편, 시민선대위원장들은 앞으로 온·오프라인 상에서 노종면 후보 지지를 확산시키는 자원활동에 주력할 계획이며, 가짜뉴스 제보와 불법 선거운동 감시활동도 병행할 예정이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
  • '준비된 도시'라던 김포시, 국제스케이트장 유치 '행감서 뭇매'
  • 여주 황학산수목원 방문객으로 '북적'
  • ‘시간은 가는데“…김포고촌지구복합사업 '사업 답보'
  • 고양시, 경제자유구역 지정 기대감 확산...올해 15개 기업, 2682억 투자의향 밝혀
  • 김보라 안성시장, 공도-미양 간 도로 준공 소식 알려
  • [오늘 날씨] 경기·인천(15일, 토)...늦은 오후까지 비 소식