초등생 SNS로 꾀어 룸카페서 성범죄 저지른 40대 남성
상태바
초등생 SNS로 꾀어 룸카페서 성범죄 저지른 40대 남성
  • 김상현 기자  sanghyeon6124@naver.com
  • 승인 2024.02.20 09:25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경기남부경찰청 여성청소년범죄수사대가 친아들을 학대한 A씨(40대)와 재혼 배우자 B씨(30대)에 대해 아동학대 혐의로 수사하고 있다. 사진은 경기남부청 전경. (사진=중앙신문DB)
오픈채팅방으로 초등학생을 꾀어 룸카페에서 성범죄를 저지른 40대 후반 남성이 경찰에 검거됐다. 사진은 경기남부경찰청 전경. (사진=중앙신문DB)

| 중앙신문=김상현 기자 | 오픈채팅방으로 초등학생을 꾀어 룸카페에서 성범죄를 저지른 40대 후반 남성이 경찰에 검거됐다.

경기남부경찰청 여성청소년과는 미성년자 의제 강간 혐의로 40대 후반 남성 A씨를 입건했다고 20일 밝혔다.

경찰에 따르면 A씨는 카카오톡 오픈채팅방으로 초등학생 B양에게 접근해 "용돈을 주겠다. 스킨십은 하지 않겠다"고 꾀어 호의를 베풀어 환심을 산 뒤 룸카페로 끌고가 성범죄를 저지른 혐의다.

그는 B양에게 "부모한테 들키지 않게 연락하자"면서 자신 명의의 휴대전화를 개통해줬다. 해당 휴대전화를 발견한 B양의 부모가 경찰에 신고하면서 경찰이 수사에 나섰다.

A씨는 B양의 부모에게 '합의하자'고 종용하는 것으로 전해졌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
  • [단독] 3년차 의정부시청 여성 공무원 숨진 채 발견
  • 박정 후보 유세장에 배우 유동근氏 지원...‘몰빵’으로 꼭 3선에 당선시켜 달라 ‘간청’
  • [오늘의 날씨] 경기·인천(25일, 월)...흐리다가 오후부터 '비'
  • [오늘의 날씨] 경기·인천(22일, 금)...오후부터 곳곳에 '비' 소식, 강풍 유의
  • 박용호, 윤후덕 후보 ‘불법선거’ 신고…3선 의원이 아직도 선거법을 모르나
  • 평택 장당동 다이소에 불...직원·고객 11명 긴급 대피, 인명피해 없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