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교통도 AI’…인천형 인공지능 교통서비스 알린다
상태바
‘교통도 AI’…인천형 인공지능 교통서비스 알린다
  • 남용우 선임기자  nyw18@naver.com
  • 승인 2023.11.22 17:49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인천시 ‘대한민국 정부 박람회’ 참가해
지능형 교통상황 관리시스템 등 소개
'23~25일까지 부산서 혁신 사례 공유'
인천시는 23일부터 오는 25일까지 3일간 부산 벡스코에서 열리는 ‘2023 대한민국 정부 박람회’에 참가해 인천형 인공지능(AI) 교통서비스를 홍보한다. (사진제공=인천시청)
인천시가 23일부터 오는 25일까지 3일간 부산 벡스코에서 열리는 ‘2023 대한민국 정부 박람회’에 참가해 인천형 인공지능(AI) 교통서비스를 홍보한다. (사진제공=인천시청)

| 중앙신문=남용우 선임기자 | 인천시가 23일부터 오는 25일까지 3일간 부산 벡스코에서 열리는 ‘2023 대한민국 정부 박람회에 참가해 인천형 인공지능(AI) 교통서비스를 홍보한다.

22일 시에 따르면, 행정안전부와 디지털플랫폼정부위원회가 공동 개최하는 ‘2023 대한민국 정부 박람회정부혁신, 디지털플랫폼정부와 함께라는 슬로건으로 중앙부처, 지자체, 공공기관, 민간기업 등 총 99개 기관이 참가한다. 범정부적 디지털 혁신 성과를 상호 공유하는 행사로, 개막식, 전시부스, 컨퍼런스, 부대행사 등이 열린다.

인천시는 교통서비스, 인천이 AI로 선도합니다를 주제로, 인천교통공사와 공동으로 전시 부스를 운영해 첨단기술 기반 지능형 교통상황 관리시스템(ITS)과 인천 1호선 부평역의 로봇친화 첨단서비스 구축 사례를 소개한다.

인천시는 지능형 교통상황 관리시스템(ITS)다양한 교통정보 수집을 통한 스마트 교차로 시스템 디지털 트윈 기반 교통상황관리 및 인공지능(AI) 신호 최적화 시스템 인천형 긴급차량 우선 신호 시스템을 관람객에게 선보일 계획이다. 이 시스템은 앞서 이달 초 행안부가 주최한 ‘2023 적극행정 우수사례 경진대회에서 대통령상을 수상한 바 있다.

인천교통공사는 시민 안전과 업무 효율화를 위해 부평역에 도입한 안내로봇·제빵로봇·바리스타로봇 등 공공서비스 로봇 웨어러블로봇·물류배송로봇 등 업무보조 로봇을 소개한다. 특히 부평역에서 운영되고 있는 네 발로 걷는 감시정찰로봇(SPOT)을 직접 관람하고 조종해 볼 수 있도록 해 관람객들에게 디지털 혁신은 물론 다양한 볼거리와 체험 기회를 제공할 예정이다.

임현택 시정혁신담당관은 인천시가 2023 대한민국 정부 박람회 참가를 통해 디지털 혁신으로 국민에게 편리한 교통서비스를 제공한 혁신 성과를 알리고 범정부적인 공감대를 확산하는 좋은 기회가 될 것이라며 대한민국 초일류 스마트 혁신도시로서 역할을 할 수 있도록 시정혁신에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남용우 선임기자
남용우 선임기자 다른기사 보기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
  • 양평 대표축제 '제14회 양평 용문산 산나물축제' 개막
  • 김포시청 공직자 또 숨져
  • 오산서 택시와 SUV차량 충돌사고...운전자·승객 2명 숨지고 1명 부상
  • [오늘 날씨] 경기·인천(24일, 수)...돌풍·천둥·번개 동반 비, 최대 30㎜
  • [오늘 날씨] 경기·인천(11일, 토)...일부지역 오전부터 ‘비’
  • [오늘 날씨] 경기·인천(5일, 일)...천둥·번개 동반한 강한 비 ‘최대 100㎜ 이상’