김경일 파주시장 ‘2024년 시정연설’…시민 위해 해야 할 일 멈추면 안 돼
상태바
김경일 파주시장 ‘2024년 시정연설’…시민 위해 해야 할 일 멈추면 안 돼
  • 박남주 기자  oco22@hanmail.net
  • 승인 2023.11.20 13:07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시민 위한 행복도시 파주 향해 정진
올해 ‘긴급 생활안정지원금’ 등 성과
내년 ‘민생경제’ 등 3가지 전략 발표
김경일 파주시장은 20일 개회된 ‘제243회 파주시의회 제2차 정례회’에서 2024년 시정 계획을 발표하고, 취약계층을 위한 복지 등 3가지 틀을 전략적으로 배분해 시민을 위한 지방정부의 소임을 다 할 것이라고 다짐했다. (사진=박남주 기자)
김경일 파주시장은 20일 개회된 ‘제243회 파주시의회 제2차 정례회’에서 2024년 시정 계획을 발표하고, 취약계층을 위한 복지 등 3가지 틀을 전략적으로 배분해 시민을 위한 지방정부의 소임을 다 할 것이라고 다짐했다. (사진=박남주 기자)

| 중앙신문=박남주 기자 | “경제위기와 어려운 재정여건 속에서도 지방정부는 시민을 위해 꼭 해야 할 일을 멈추지 않아야 합니다”

이는 김경일 파주시장의 말로 그는 20일 개회된 ‘제243회 파주시의회 제2차 정례회’에서 이같은 내용의 2024년 시정 계획을 발표하고, “올해 각종 민생정책과 100만 자족도시 파주 실현을 위해 쉼없이 달려왔다“고 회고했다.

그러면서 전국 최초로 시행한 ‘긴급 에너지 생활안정지원금’과 ’민간인 고엽제 피해자 지원‘, 파주페이 상시 할인, 초등학교 입학축하금 지급, 성매매집결지 폐쇄추진, 평화경제특구법 제정 및 ’미군공여구역법 시행령‘ 개정을 통한 성장기반 마련 등을 주요 성과로 꼽았다.

그는 특히 “어려운 시기 일수록 시민을 위한 민생사업을 제때 시행해야 한다”며 “▲취약계층을 위한 복지 ▲민생경제 ▲성장이란 세 가지 큰 틀을 전략적으로 배분, 시민을 위한 지방정부의 소임을 다 할 것”이란 포부를 밝혔다.

시민 위한 지방정부 소임 포부 밝혀
‘100만 자족도시 발전 전략’ 등 제시
시민·의회에 ‘동심협력·일로동행’ 호소

분야별론 ▲100만 파주를 위한 평화경제특구·경제자유구역 지정 추진 ▲민생경제를 위한 공공일자리 확대 및 지역화폐 10% 인센티브 지속 추진 ▲수도권 광역급행철도(GTX) A 노선 개통 및 역세권 개발 ▲축제 및 행사 안전관리 강화 ▲희망플러스 돌봄사업 확대추진 계획을 발표했다.

그러면서 ▲성매매집결지 폐쇄추진을 통한 여성친화도시 성장 ▲파주문화재단 출범 ▲맨발걷기 산책로 및 반려견 놀이터 조성 ▲체류형 관광에 기반한 천만관광 달성 ▲로컬푸드 복합센터 건립 ▲생태환경을 위한 시민참여 확산 ▲하천 연결을 통한 친수도시 구현 등을 제시했다.

이는 김 시장이 내년도 시정운영 방향은 민생을 살뜰히 챙기는 각종 사업에 주력하되, 100만 자족도시를 위한 장기적 발전 전략까지 착실히 챙겨가겠다는 의지로 풀이된다.

김 시장은 ”동심협력(同心協力), 일로동행(一路同行)의 마음으로 ‘더 큰 파주’를 향하는 길에 함께 해달라“며 ”51만 시민과 시의회 모두가 시민 행복을 위해 힘을 모아달라고 호소했다. 이어 ”시민과 함께 만들고, 시민이 자부심을 느끼는 행복도시 파주를 위해 쉼 없이 정진하겠다“며 100만 자족도시 파주를 향한 비장한 각오를 다졌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
  • [단독] 3년차 의정부시청 여성 공무원 숨진 채 발견
  • 박정 후보 유세장에 배우 유동근氏 지원...‘몰빵’으로 꼭 3선에 당선시켜 달라 ‘간청’
  • [오늘의 날씨] 경기·인천(25일, 월)...흐리다가 오후부터 '비'
  • [오늘의 날씨] 경기·인천(22일, 금)...오후부터 곳곳에 '비' 소식, 강풍 유의
  • 박용호, 윤후덕 후보 ‘불법선거’ 신고…3선 의원이 아직도 선거법을 모르나
  • 평택 장당동 다이소에 불...직원·고객 11명 긴급 대피, 인명피해 없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