파주시, 박물관·미술관 지원사업 ‘순조’…11·12월 헤이리·출판단지 전시회 개최
상태바
파주시, 박물관·미술관 지원사업 ‘순조’…11·12월 헤이리·출판단지 전시회 개최
  • 박남주 기자  oco22@hanmail.net
  • 승인 2023.11.05 13:07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재정 지원으로 전문성 갖춘 인력 배치
기관들의 활성화 도모 위해 매년 실시
김경일 시장 “시민 문화 향유 기회 되길”
파주시의 ‘2023년 박물관·미술관 지원사업’이 순탄하게 진행되고 있는 가운데 시민들의 문화 향유 기회를 제공키 위한 다양한 행사(전시회)가 열려 많은 볼거리를 제공한다. (사진제공=파주시청)
파주시의 ‘2023년 박물관·미술관 지원사업’이 순탄하게 진행되고 있는 가운데 시민들의 문화 향유 기회를 제공키 위한 다양한 행사(전시회)가 열려 많은 볼거리를 제공한다. 사진은 세계민속악기박물관. (사진제공=파주시청)

| 중앙신문=박남주 기자 | 파주시와 경기도가 공동 추진 중인 ‘2023년 박물관·미술관 지원사업’이 순조롭게 진행되고 있다.

시에 따르면 박물관·미술관 지원사업은 경기도 내 등록된 공사립 박물관과 미술관을 재정적으로 지원해 전문성을 갖춘 인력을 배치하고, 기관의 활성화를 도모키 위해 매년 실시하는 사업이다.

시는 지역문화 거점을 통해 시민들에게 차별화된 콘텐츠 및 프로그램, 지역 문화행사 등을 제공키 위해 관내 등록 박물관과 미술관을 지원하며, 특히 올해는 시민 문화향유 기회 확대 차원에서 작년보다 사업비를 대폭 확대(기존 대비 약 4억원 증가)했다.

시는 지난 3월부터 세계민속악기박물관 등 파주시 관내 등록 박물관과 미술관 14곳에 프로그램 기획, 학예사 및 해설사 인건비 등을 지원해오고 있다.

2023 박물관·미술관 지원사업은 내달 마무리될 예정으로, 이 기간 헤이리마을 소재 ‘세계민속악기박물관’에선 전시 연계 교육이, 파주 출판단지 내 파주나비나라박물관에선 곤충에 관한 기획 전시 등 다양한 프로그램이 박물관과 미술관에서 실시된다.

김경일 시장은 “이번 지원사업을 통해 시민들의 문화 향유 기회가 확대되길 바란다”며 “내년에도 지원사업을 추진해 기관들의 재정적 부담을 덜어줄 계획”이라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
  • [단독] 3년차 의정부시청 여성 공무원 숨진 채 발견
  • 박정 후보 유세장에 배우 유동근氏 지원...‘몰빵’으로 꼭 3선에 당선시켜 달라 ‘간청’
  • 감사원 감사 유보, 3년 만에 김포한강시네폴리스 산단 공급
  • 1호선 의왕~당정역 선로에 80대 남성 무단진입…숨져
  • [오늘 날씨] 경기·인천(20일, 토)...낮부터 밤 사이 ‘비’
  • [오늘의 날씨] 경기·인천(25일, 월)...흐리다가 오후부터 '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