안양공공예술프로젝트, 문체부 ‘로컬100’ 선정
상태바
안양공공예술프로젝트, 문체부 ‘로컬100’ 선정
  • 허찬회 기자  hurch01@hanmail.net
  • 승인 2023.10.19 17:36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안양공공예술프로젝트(이하 APAP)가 문화체육관광부의 ‘로컬100(지역문화매력 100선)’으로 선정됐다. (사진제공=안양시청)
안양공공예술프로젝트(이하 APAP)가 문화체육관광부의 ‘로컬100(지역문화매력 100선)’으로 선정됐다. 사진은 안양예술공원. (사진제공=안양시청)

[중앙신문=허찬회 기자] 안양공공예술프로젝트(이하 APAP)가 문화체육관광부의 로컬100(지역문화매력 100)’으로 선정됐다.

19일 안양시에 따르면, ‘로컬100’은 문화체육관광부가 대한민국 어디서나 살기 좋은 지방시대라는 국정 기조를 실현하기 위해 지역문화의 매력자산을 발굴하고 육성 및 확산하고자 우수사례를 선정하는 사업이다.

문체부는 전국 지자체로부터 1000여곳을 추천받았으며, 국민평가단이 로컬문화 명소 58개소, 로컬문화 콘텐츠 40, 로컬문화 명인 2명 등 최종 100선을 선정했다.

로컬문화 콘텐츠로 선정된 APAP3년마다 열리는 국내 최초 및 유일의 공공예술축제로, 안양의 지형, 문화, 역사 등에서 영감을 얻어 도시 곳곳에 미술, 조각, 건축, 영상, 디자인, 퍼포먼스 등 유·무형 예술작품을 선보이고 있다.

안양시는 20여년간 꾸준히 APAP를 추진해 대내외로 인지도를 쌓아왔으며, 올해 제7회 안양공공예술프로젝트(APAP7)를 진행 중이다.

APAP7‘7구역-당신의 상상공간을 주제로 24개국 4888명의 작가들이 참여했으며, 오는 112일까지 안양예술공원과 옛 농림축산검역본부에서 다채로운 프로그램으로 전국의 시민들과 만나고 있다.

안양시는 지난 13일 문화·예술을 접목한 관광콘텐츠 발굴과 APAP의 해외 홍보 등을 위해 한국관광공사와 업무협약도 체결했다.

최대호 시장은 안양시 문화·예술·관광을 글로벌 단계로 도약하기 위해 콘텐츠 융복합과 홍보채널 다변화에 힘쓰고 있다향후 문화체육관광부, 한국관광공사 등과 협업해 안양의 문화·예술을 관광자원화하는 방안을 모색하겠다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
  • [화요기획] 제3연륙교 내년 개통, 영종 관광 활성화 ‘호재’ 되나
  • [단독] 여주에 여섯 번째 ‘스타벅스’ 매장 문 연다...이르면 4월 DT점 오픈
  • 전국예능인노동조합연맹 '김포시민 초청 5호선 희망 드림' 무료 콘서트 개최
  • 동두천 장림마을 '650년 수령 느티나무' 상고대 활짝
  • 인천 부평구 산곡 6구역 재개발 사업 ‘내부 갈등 증폭’
  • [오늘의 날씨] 경기·인천(5일, 월)...새벽부터 '비' 또는 '눈'